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매콤달콤

스타워즈 실사판? 美가 개발 중인 '레이저' 쏘는 전투기

매일경제가 매콤달콤한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116,31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영화 스타워즈 하면

떠오르는 건

단연 광선검인데요.


광선검만큼

시선을 강탈하는 게 있으니

바로 우주선들이 벌이는

현란한 공중전입니다.

영화 <스타워즈>의 공중전 장면

출처GIPHY.com

밀레니엄 팔콘, X윙 파이터 등

수많은 우주선이

형형색색의 레이저를 쏘며

공중전을 벌이는데요.


영화에서나 볼 법한 레이저 무기

머지않아 ‘실화’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공격은 최선의 방어!

미 공군은 방위 산업체 록히드마틴과 함께 전투기에 방어용 레이저 무기를 장착하는 'SHiELD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출처Lockheed Martin

전투기의 천적인 지대공 미사일(SAM)이나 공대공 미사일을 파괴할 수 있는 방어 수단으로 소형 레이저를 활용하는 건데요.


방패(Shield)를 연상시키는 이름에서 알 수 있듯, 스텔스기에 비해 미사일에 취약한 F-15, F-16 같은 기존 전투기들의 격추를 막는 데 중점을 둔 프로젝트입니다.

레이저 무기
준비 완료

레이저가 무기가 되기 위해선 최소 50KW 이상의 출력이 필요합니다.


이미 지상에서 운용할 정도의 크기로 레이저 무기를 제작하는 기술은 개발된 상태인데요.

출처Lockheed Martin

전투기 동체 아래에 장착할 수 있는 포드(Pod) 형태로 소형화하는 게 앞으로 풀어야 할 숙제입니다.


록히드마틴은 2025년까지 전투기용 레이저 무기 체계 개발을 완료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중국이 빠질 수 없지

미국과 패권을 두고 경쟁하는 중국도 레이저 무기 개발에 뛰어들었습니다.


중국은 미사일은 물론 적 전투기까지 격추할 수 있는 레이저 무기를 개발 중인데요.

출처Lockheed Martin

중국의 국영 기업인 중국항공공업그룹(AVIC) 산하 연구소는 100KW짜리 레이저 무기를 성공적으로 개발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출처Lockheed Martin

인류의 상상이 가장 먼저 현실이 되는 무기의 세계.

이번엔 레이저 무기가 등장했습니다.

앞으론 어떤 무기가 등장할지 가늠조차 되지 않네요.


이 콘텐츠는 매일경제의 기사

미사일 회피 기동? 그런 거 안 해.

레이저가 있잖아

참고하여 제작했습니다.


[안두원 기자 김진우 인턴기자]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