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매콤달콤

국내 최초 '100만 구독자' 달성한 화장품 회사의 비결

매일경제가 매콤달콤한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17,92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직원 4명 중 1명은 '영상'을 만드는

수상한(?) 화장품 회사가 있습니다.


쑥덕쑥덕
화장품 회사 맞아...?


국내 뷰티 브랜드 최초로 100만 구독자를 넘어

유튜브 골드 버튼을 받았다는 '위시컴퍼니'


위시컴퍼니의 박성호 대표에게

성공 비결을 물어봤습니다!





1
제품명을 가릴 것


2010년에 창업한 위시컴퍼니는

유튜브 채널 '위시트렌드TV'

자사 제품을 활용한 콘텐츠를 올리고 있습니다.


출처위시트렌드TV


무더운 여름 지성피부를 위한 스킨케어 방법,

선 로션의 모든 것, 비비크림 사용법  등


제품명을 직접 드러내는 것이 아닌


하우 투 스킨케어(How to skincare)

즉, 정보전달에 초점을 맞추고 있는데요.


출처위시컴퍼니 홈페이지


그 결과 구독자 수는 140만 명,

누적 조회수 1억 뷰에 달하며

해외 각지에서 주문이 들어온다고 합니다.





2
언어의 장벽을 무너뜨릴 것


위시트렌드TV의 모든 콘텐츠는 

'영어'로 제작됩니다.


출처위시컴퍼니 홈페이지


이외에도 베트남, 인도네시아,

일본어 영상 등을 만들고 있으며

다양성을 위해 흑인 모델도 기용했습니다.


출처위시트렌드TV


해외소비자의 눈높이에 맞춘 덕에

실제 매출의 80%가 미국, 유럽, 아시아 등 

해외에서 발생하고 있다고 합니다.





3
단기적인 수치에 연연하지 말 것


위시컴퍼니가 유튜브를 시작하고

골드 버튼을 받게 되기까지

6년이라는 시간이 걸렸습니다.


위시컴퍼니는 올해 창립 10주년을 맞이했습니다.

출처매경DB


이에 박 대표는 

"콘텐츠는 단기적인 목표를 두어선 

안 되는 영역이며, 꾸준한 기다림과 

투자가 필요하다"라고 말합니다.


출처위시컴퍼니 홈페이지


위시컴퍼니 콘텐츠팀은 PD와 작가, 편집 등

충분한 인원을 갖추고 있으며

이는 사내 팀 중 최대 규모라고 합니다.




젊은 CEO인 박성호 대표는

'남들이 가지 않는 길'을 추구합니다.


출처위시컴퍼니 홈페이지


동물실험을 하지 않는 브랜드

'클레어스'의 서플 프레퍼레이션 토너는

누적 판매량 100만 병을 돌파하는 등


동물실험을 필수로 하는

중국 시장에 진출하지 않고도

성공적인 결과를 이끌어냈습니다.



또한 유튜브 외에 핀터레스트, 브이라이브 등

다양한 SNS를 활용하며

전 세계의 소비자와 소통하는데요.


글로벌 동영상 플랫폼 틱톡에서는

채널 론칭 직후 구독자 4만 명을 돌파했습니다.



최근 박 대표는 10분 이하 짧은 동영상 플랫폼

'퀴비'에 꽂혀있다고 합니다.




국내외 소비자 모두를 사로잡은 위시컴퍼니,

앞으로 얼마나 더 성장할지 기대됩니다.




이 콘텐츠는 매일경제의 기사 

韓 화장품 최초 '유튜브 골드버튼' CEO가 전하는 세가지 비결 참고하여 제작했습니다.


[신미진 기자 / 신소정 인턴기자]


재밌게 보셨나요? 이것도 한 번 읽어보세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