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매콤달콤

무려 시속 1220km로 달리는 열차, 현실로!

우리가 매일 보고 듣고 먹고 느끼는 모든 게 경제입니다.

139,10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테슬라 모터스 블로그

제트여객기보다

빠른 열차가 있다?

깜짝이야

공상과학영화에서나

나올 법한 얘기라고요?


아닙니다. 

우리가 머지않아 

맞게 될 현실입니다.

보잉737 여객기 속도는 

시속 780㎞인데요.

 

이보다 400㎞ 이상 빠른

하이퍼루프(Hyperloop)

이용할 수 있는 날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출처일론 머스크 공식 인스타그램

테슬라 최고경영자

일론 머스크는

지난 2013년


하이퍼루프를

차세대 이동수단으로

제시했는데요!

하이퍼루프…? 그게 뭐야…?

Hyper
(최첨단,초월)
+
Loop
(고리, 둥근 모양을 만들다)


출처매경DB

하이퍼루프

캡슐형 초고속 열차 

시스템입니다.


공기가 없는

진공 터널 속을

열차캡슐

시속 1220km로 달리죠. 

헐!

출처테슬라 모터스 블로그

터널 안 기압은

해수면의 1000분의 1

불과하며


터널 전체 공기 밀도를

일정하게 유지해야만 합니다.  

하이퍼루프를 이용하면

서울과 부산을
단 16분 안에

주파할 수 있다는데요!

엄지 척척

이 하이퍼루프 터널이

실제로 제작됐습니다!

출처HTT 공식 홈페이지

미국 하이퍼루프업체 HTT

지난 13일 

프랑스 툴루즈 지역에 위치한

연구개발센터에서


실물 크기의

하이퍼루프 열차캡슐이

주행할 수 있는 직경 4m짜리

하이퍼루프 터널을

공개했습니다. 

그럼 열차캡슐은…?

출처HTT 공식 홈페이지

캡슐개발은

완성 단계에 다다랐고

 

HTT는 올여름쯤

캡슐을 터널 안에 장착한 뒤

주행 테스트를

진행할 계획입니다.

HTT는

"하이퍼루프는 더 이상

비현실적인 개념이 아닌

하나의 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며


"연내에 상용화가 가능한

하이퍼루프 

프로토타입(시제품) 모델을

공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출처테슬라 모터스 블로그

2013년 머스크 CEO가

하이퍼루프 개념을

처음 꺼냈을 때만 해도


학계에서는 '불가능하다'

시각이 많았는데요.

터널을 진공으로

유지하는 게

힘들 뿐 아니라


자기장을 정교하게 

바꿔주면서

캡슐을 안전하게 

운행하는 것이


당시 기술로

가능한지에 대해

회의적이었죠.

식은땀

하지만 연구개발이

꾸준히 진행되면서


상용화 가능성

무게중심을 두는 분위기가

확산되고 있습니다.

두바이 정부는 2021년

두바이~아부다비 구간

하이퍼루프를

세계 최초로 상용화하겠다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쓰담쓰담

이재선 울산과학기술원

기계·원자력공학부 교수는


"이번에 HTT가

실제 상용화를 위한

주행 실험을 하는 만큼


앞으로 하이퍼루프에

대한 많은 발전이

더 가속화할 것"

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야광봉

출처하이퍼루프 원 공식 홈페이지

일론 머스크의 꿈의 열차 

하이퍼루프!


우리는 언제쯤

타볼 수 있을까요?

원호섭 기자 /

신경희 에디터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