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매콤달콤

GD가 뮤비에 등장시킨 수천만원짜리 최애템

우리가 매일 보고 듣고 먹고 느끼는 모든 게 경제입니다.

120,25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

.

.

.

.

.

.

.

.


YG 양현석 사무실 대형 피규어

출처SBS 'K팝스타3' 캡처
후덜덜

많은 연예인들이

자신의 최애템이라

밝힌 '피규어'


피규어 마니아들은

저렴하게는 1만원대부터

수천만원에 이르기까지

피규어를 수집하는데

돈을 아끼지 않죠.

"저렇게 비싼 장난감을

 왜 사?"라는 질문에


피규어 덕후들은

"피규어는 단순한 

장난감이 아니다"라고

 대답합니다.  

출처서울옥션블루 페이스북

저 대답이

 틀린 건 아닙니다.


피규어는 이미 

가격에서부터 장난감의

 수준을 넘어섰는데요.  


세계적 팝아티스트

카우스의 *아트토이 작품은

최근 서울옥션 경매에서

역대 최고가인 5억원

낙찰되기도 했습니다

*아트토이: 장난감에 아티스트나 디자이너의 그림을 입히거나 일부 디자인을 변형한 장난감

이렇게 억소리 나는

피규어의 매력은

대체 무엇일까요?

궁금해

출처서울옥션블루 페이스북

대부분의 사람들은

 피규어하면 만화나 

영화 캐릭터를 생각하지만  

사실 정말 비싼 피규어는

 '아트토이'입니다.


영화·만화에 기반한 

캐릭터 피규어보다 

작가의 개성을 

잘 살릴 수 있기 

때문인데요. 

베어브릭

출처서울옥션블루 페이스북

곰 머리에 

볼록 튀어나온 배를

자랑하는 '베어브릭'이

가장 대표적인 

아트토이로 꼽힙니다.


아무것도 그려지지 않은

베어브릭 바탕에

작가들은 자신의

 개성을 살린 디자인을

 그려 넣는데요.


정해진 틀 안에서

자유로운 표현이 가능해

베어브릭과 같은 

아트토이를 '플랫폼토이'라 

부르기도 합니다. 

출처GD&TOP '뻑이가요' 뮤비 캡처

셀럽들도 

아트토이를 통해  

자신의 개성을

 드러내는데요.


GD&TOP 뮤비에는

샤넬 수석디자이너

칼 라거펠트가 디자인한

'샤넬 베어브릭'과

'카우스'의 초고가 

아트토이가 등장했습니다.


출처서울옥션블루 페이스북

수집가들이 피규어를  

사 모으는 다양한 

이유 중 하나는

바로 재테크입니다.


소모품인 기계와 달리

오랜 시간이 지나도

가치가 떨어지지 않는 

피규어를

재테크 자산으로도

충분한 가치가 있다고

 판단한 것이죠.

출처아트토이컬쳐 인스타그램 캡처

2014년부터 매년

아트토이 컬쳐 전시회를

개최하고 있는 문효은

아트벤처스 대표는

아트토이의 매력에 대해


"고가의 미술품보다

 진입 장벽이 낮고

다른 예술품보다 

이해하기 쉽다는

피규어 수집의 

장점으로 꼽힌다"라고

설명했습니다.


부끄러움

공장 생산 

저가 상품부터  

1년 이상의 

제작 기간이 걸리는

수제 아트토이까지

다양한 상품을 통해

끊임없이 성장 중인

피규어·아트토이 시장!


어디까지 성장할지

궁금해집니다 :)

기자=박수호 / 

에디터=노윤주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