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매콤달콤

어린이가 그린 그림으로 '제품 라벨' 만드는 기업

우리가 매일 보고 듣고 먹고 느끼는 모든 게 경제입니다.

88,75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gettyimagesbank

초등학생 때 추억 중

그림 대회를 

빼놓을 수 없죠.


상을 타기 위해

색연필과 물감을 늘어놓고

고사리 같은 손으로

열심히 그림을 그렸던

기억이 납니다.


그런데 이렇게 그린

어린이들의 그림이

제품 라벨로 재탄생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2017 맛있는 추억 간장

출처샘표 제공

식품업체 샘표는

최근 '2017 맛있는 

추억 간장'을 

출시했습니다.


라벨에 그려져 있는

독특한 그림이 

눈길을 끕니다.

송한결 어린이(7)의 '동물원 김밥'

출처샘표 공식 홈페이지

동글동글한 그림체와

알록달록한 색감,

가족들이 동물원에서

도란도란 김밥을 

먹는 모습

제품을 더욱 친근하게

만들고 있는데요.


이 작품(?)은

7세 송한결 군이

직접 그린 그림입니다.


지난 6월 열렸던

샘표 어린이 그림대회

대상 수상작이죠.

출처gettyimagesbank

샘표는 해당 그림에

음식을 즐기는

가족들의 따뜻하고 

행복한 모습

잘 드러나 있어

라벨로 선정했다고

시상 이유를 밝혔습니다.


송군이 그린 그림을

라벨로 적용한 이 제품은

기존에 출시된

'샘표 양조간장 501'의

특별 버전으로

약 15만 병 

한정 판매될 예정입니다.


샘표가 어린이의 그림으로

제품의 라벨을 만든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닙니다.

배수연 어린이(11)의 ‘오이 마사지’

출처샘표 제공

샘표는 올해로 5회째

어린이 그림대회

'샘표 맛있는 

추억을 그리다'

개최하고 있는데요.


'오이 마사지',

'아빠의 계란말이'

매년 대상을 받은

어린이의 그림을

간장의 라벨로 제작

출시해왔습니다.

장온유 어린이(9)의 '내 생애 첫 부대찌개'

출처샘표 공식 홈페이지

샘표의 꾸준한

'동심 마케팅'

아이들의 눈길을 끌고

어른들의 마음을 

움직인 걸까요?


올해는 작년보다

두 배 이상 증가한

2만5874점의 작품

접수됐으며


수상작들은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주목을 받았습니다.

홍리나 어린이(12)의 '매콤달콤 쫄면'

출처샘표 공식 홈페이지

그림을 본 누리꾼들은

"나보다 잘 그리네", 

"나도 저런 거 그리던

시절이 있었는데

덕분에 생각났다",

"귀여운 마케팅이다"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죠.


이나영 어린이(11)의 '만두를 빚어요'

출처샘표 공식 홈페이지

어른들에게는

잊고 지내던 추억을,

어린이들에게는

색다른 경험을 선물하는

샘표의 동심 마케팅!


내년에는 또 

어떤 귀여운 그림

눈길을 사로잡을지

궁금해집니다 ^^

뿌듯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