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멜론

미세먼지 속 '봄' 분위기 내기

올 봄 추천하는 봄 노래 6곡

15,62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경칩이 지났다. 한층 풀린 날씨와 꽃 축제를 앞두고 한창 설레어야 할 시기지만, 미세먼지로 가득한 하늘에 봄은커녕 하늘 구경을 해본 지가 언젠지도 가물가물한 요즘이다.


그렇다고 방에서 축 쳐져 있을 순 없다. 어떻게 해서라도 봄 향기를 느끼고 싶은 사람들을 위해 준비했다. 언제 어디서나 쉽게 즐길 수 있는 봄 노래 다섯 곡을 소개한다.


에피톤 프로젝트 - 봄날, 벚꽃 그리고 너

알만한 사람들은 안다는 에피톤 프로젝트의 "봄날, 벚꽃 그리고 너". 평소 서정적인 곡들로 유명한 에피톤 프로젝트지만 봄, 청춘, 사랑, 이별을 노랫말 하나 없이 피아노 연주만으로 소화시키기에 곡이 더 특별하게 느껴진다. 또 하나,  연주곡에 삽입되지 않았지만 가삿말이 존재하니 꼭 가사를 보며 노래를 감상하길 추천한다.

새벽공방 - 카드캡터체리

90년대를 휩쓸었던 애니메이션 '카드캡터체리'를 본 사람이라면 주제가를 잊을 수 없을 것이다. 천재 작곡가 '방용석'의 작품으로 큰 사랑을 받았던 "카드캡터체리"가 19년 만에 새벽공방의 어쿠스틱 버전으로 다시 세상에 나오게 됐다.  피아노로 시작하는 전주, 감미로운 보컬 '희연'의 목소리가 흩날리는 벚꽃을 절로 떠올리게 한다. 콕 짚어 봄 노래라 할 수 없지만 봄의 향기가 느껴진달까.

40(포티) - 봄을 노래하다

"듣는편지"로 유명한 싱어송라이터 40의 봄노래로,  봄이라는 계절의 따뜻한 감성이 묻어있는 곡이다. R&B 보이스는 사랑노래보다 애절한 이별노래에 더 잘 어울릴 것이라는 편견을 가진 사람에게 강추! 'R&B 끝판왕'이라 불리는 40의 세레나데로 사랑하는 사람에게 고백해 보는 건 어떨까?


Bye Bye Badman(바이바이배드맨) - Daisy

2012년 한국대중음악상 '올해의 신인상'을 수상했던 바이바이배드맨(이하 BBB)의 "Daisy"는 '옥상달빛'의 '김윤주'가 피처링으로 참여한 곡으로, 김윤주의 맑고 순수한 보컬이 곡의 분위기를 한껏 살려준다. '봄에는 사랑노래를 들어야하나요?'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은 이 노래를 들어보자. 데이지의 꽃말이 '희망'인 것처럼 당신의 위로가 되어줄 것이다.


마틴스미스 - 봄 그리고 너

듣기만 해도 기분 좋아지는 마틴스미스의 "봄 그리고 너"는 혹독한 겨울을 지나고 찾아온 봄이 주는 설렘을 그린 곡으로, 일렉트릭 기타 사운드의 경쾌함이 리스너들에게 즐거움을 안겨준다. 곡의 뮤직비디오는 제주 현지 올로케로 촬영되었는데, 찬란한 바다, 노란 유채꽃 등 아름다운 제주의 봄을 영상에서 느낄 수 있다는 점도 곡을 즐기는 하나의 포인트가 될 수 있을 것이다.


노래가 가져다주는 에너지는 상당하다. 우울한 날에 경쾌한 곡을 찾고, 감성 충만한 새벽에 서정적인 곡을 찾는 것처럼 그날 듣는 노래에 따라 우리의 분위기도 달라지곤 한다. 비록 올해 봄이 뿌연 하늘로 시작됐지만 파란 하늘이 곧 돌아오길 바라며, 노래와 함께 이렇게라도 봄 분위기를 내보는 건 어떨까?

꽃바람 휘날리며

작성자 정보

멜론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