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엠빅뉴스

터미네이터가 쎄? 람보가 쎄? 마지막 불꽃 태우러 돌아온 형님들

5,05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개봉을 앞둔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와 '람보 라스트 워'의 주인공은? 바로 '아놀드 슈왈제네거'와 '실베스타 스탤론'!! 70살을 훌쩍 넘긴 두 액션스타의 귀환에 영화 팬들은 환호하는데.. 평생의 라이벌이자 애증 관계였던 두 배우의 영화 이야기를 전해드립니다.


# 형들이 돌아왔다

특히 아놀드 슈왈제네거는 지난해 심장수술을 받았지만 정신력으로 극복했다고 하는데요.

현재페이지1/총페이지6

# 세기의 라이벌, 스탤론 VS 슈왈제네거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이후 전설적인 영화 '람보'에 출연해 전 세계 No.1 액셕 스타로 등극하게 됩니다.

두 영화 모두 주인공의 이름은 존이며 특수부대 출신 영웅이란 점도 같은데요.


* 더 많은 영상은 YouTube 엠빅뉴스 채널에서! 

https://www.youtube.com/c/엠빅뉴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