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에브리원해

아내가 손, 발톱까지 깎아준다는 저작권 부자

윤일상의 러브스토리!

476,55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가요계를 뒤집은

명품 작곡가, 저작권 부자

'윤일상' 의 이야기입니다!

기혼인 윤일상은

원래 '독신주의' 였다고?

그런 윤일상이

현재 아내를 본 첫 날

만나자마자 청혼을 했다고 합니다..!

독신주의로 살던 윤일상은

같은 분야의 사람이 아닌

다른 분야의 이성과 소개팅을 한 일이

있었는데요!

소개팅으로 사진을 받자마자

결혼을 해야함을 직감하고

첫 만남에 청혼을 했다고..

미친X 소리를 들었으나

한 달 반만에 상견례, 6개월만에 결혼 후

신혼여행까지 초스피드 진행!

그러나 연애기간도 거의 없다시피 한

초고속 결혼으로 인해

서로가 아직 친해지지도 않았던 신혼..

신혼여행 이후에도

집안에 있을때도 화상채팅으로

의사소통을 하는

경우가 생겼다고 합니다.

그야말로 초스피드로 인한

부작용이 발생!

지금은 물론 친해졌고(?)

결혼 후 3년이 도리어 연애하는

기분으로 보냈다고 합니다.

그런 윤일상은

아내분이 손발톱을 깎아준다고..

사실 눈이 나쁜 윤일상은

손발톱을 깎다가 손발이

다치는 경우가 많았다고 합니다!!


그래서 대신 깎아준 것..!

모두가 한방에 납득할 수

있었던 윤일상의 묘한 이야기!

물론 함부로 따라해서는

안되겠죠? :)

행복하세요~~!!

출처윤일상 인스타그램

매주 화요일 저녁 8시30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

작성자 정보

에브리원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