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맥스무비

공유&박보검, 코로나19 버티다 버티다 결국

‘서복’ 4월 15일 개봉 확정…극장·티빙 동시 공개

335,08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티빙 오리지널 콘텐츠 ‘서복’
“소비자 시각 급변하는 상황 맞춰…”

영화 ‘서복’이 4월 15일 극장과 OTT 플랫폼 티빙에서 동시 개봉한다.

배우 공유, 박보검이 주연을 맡은 영화 ‘서복’(감독 이용주)이 4월 15일 개봉을 확정하며, 같은 날 OTT 서비스 티빙(TVING)의 오리지널 콘텐츠로도 공개한다고 밝혔다.

영화의 투자와 배급을 맡은 CJENM 영화사업본부측은 “코로나 19 바이러스로 인해 콘텐츠에 대한 소비자의 시각과 니즈가 급변하고 있는 상황에서 ‘서복’ 역시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더 많은 관객과 만나기 위해 티빙에서 공개하기로 결정했다”고 입장을 전했다.

이어 CJENM은 “‘서복’은 티빙 뿐 아니라 극장 개봉도 동시에 이뤄진다. 관객들에게 더 많은 선택권을 제공하고 개봉작 부재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극장과도 상생할 수 있는 방법이라고 판단했다”고 덧붙였다.

티빙 측 역시 “’서복’은 티빙 사용자들에게 특화된 콘텐츠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작품이기 때문에 과감히 투자를 결정했다”며 “다양한 장르에 걸쳐 오리지널 콘텐츠를 지속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서복’은 인류 최초의 복제인간 서복(박보검)을 극비리에 옮기는 생애 마지막 임무를 맡게 된 정보국 요원 기헌(공유)이 서복을 노리는 여러 세력의 추적 속에서 특별한 동행을 하며 예기치 못한 상황에 휘말리게 되는 이야기를 담았다.

‘건축학개론’으로 이름을 알렸던 이용주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공유는 생애 마지막 임무를 맡은 전직 정보국 요원 기헌을, 박보검은 인류 최초의 복제인간 서복을 맡아 강렬한 연기 시너지를 선보일 전망이다.

영화 ‘서복’은 4월 15일 극장·티빙 동시 개봉한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