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맥스무비

'사랑의 불시착' 성공 이후 현빈이 전한 반가운 소식

‘공조 2: 인터내셔날’ 현빈부터 다니엘 헤니까지 화려한 라인업 캐스팅 완료

240,67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돌아온 엘리트 북한 형사X생계형 남한 형사
더 유쾌하게, 더 짜릿하게, 더 글로벌하게

지난 2017년 개봉해 781만 관객을 동원했던 영화 ‘공조’가 후속편으로 돌아온다. 현빈, 유해진, 임윤나의 오리지널 멤버에 더해 다니엘 헤니, 진선규가 합류해 캐스팅이 완료됐다.

출처영화 '공조 2: 인터내셔날' 배우 현빈, 유해진, 다니엘 헤니, 임윤아, 진선규. 사진 VAST엔터테인먼트, 스튜디오 산타클로스엔터테인먼트, SM엔터테인먼트, 에코글로벌그룹, 엘줄라이엔터테인먼트

영화 ‘공조 2: 인터내셔날’(감독 이석훈)은 잔혹하고 치밀한 범죄 조직을 쫓아 남에 파견된 북한 형사 림철령(현빈)과 광수대 복귀를 위해 파트너를 자청한 남한 형사 강진태(유해진), 미국 FBI 소속 잭(다니엘 헤니)까지, 각자의 목적으로 뭉친 남북미 형사들의 예측불허 글로벌 공조 수사를 담았다.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북한 장교를 연기하며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폭발적인 호응을 불러일으킨 현빈이 새로운 임무를 받고 남에 파견된 엘리트 북한 형사 림철령으로 돌아 온다. 두 번째 찾은 남한 생활에 익숙해진 모습으로, 파트너 진태와 함께 더욱 강력한 조직에 맞서는 철령은 전편을 능가하는 강도 높은 액션과 여유롭고 인간미 넘치는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유해진은 여전히 짠내나는 생계형 남한 형사 강진태를 연기하며 현빈과 함께 환상의 공조 수사를 펼친다. 업무 중 실수로 사이버수사대로 전출된 후 광수대 복귀를 노리며 철령의 파트너를 자청한 진태는 ‘이번엔 제대로 수사하라’는 막중한 임무 속 강력한 웃음과 활약으로 극을 이끈다.

 

진태의 처제 박민영을 연기했던 임윤아가 다시 한번 천연덕스러운 매력으로 스크린에 돌아온다. 철령에 대한 변함없는 애정을 이어가는 민영은 자칭 뷰티 유튜버를 자청하지만, 언니 눈엔 그저 백수다. 능청스러운 생활 연기와 발랄한 매력으로 전편보다 더 커진 존재감을 예고한 민영이 이번 작품에서도 전편과 같이 관객에게 유쾌한 웃음을 전할 수 있을지 호기심을 부른다.


글로벌 범죄에 연루된 북한 범죄 조직을 좇는 FBI 요원 잭은 할리우드에서 바쁜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다니엘 헤니가 합류해 연기한다. 미국 드라마 ‘크리미널 마인드’, ‘휠 오브 타임’ 등의 주연을 맡으며 전 세계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그가 이번 작품에서는 어떤 모습으로 돌아와 관객과 인사를 나눌지 귀추가 주목된다.


영화 ‘범죄도시’와 ‘극한직업’에 이어 최근 개봉 소식을 알린 ‘승리호’까지 넘치는 개성과 연기력, 흥행력을 두루 갖춘 배우 진선규는 북한 범죄 조직의 리더 장명준을 연기한다. 그동안 서늘한 카리스마부터 유쾌한 웃음까지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였던 진선규인 만큼, 이번 작품에서도 묵직한 존재감을 선보이며 영화에 팽팽한 긴장감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를 높인다.


영화는 ‘해적: 바다로 간 산적’, ‘히말라야’ 등으로 웃음과 재미, 감동과 스케일을 모두 갖춘 균형감 있는 연출로 호평을 받았던 이석훈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남한과 북한, 미국 FBI까지 가세해 한층 더 강력한 웃음과 짜릿한 액션을 예고한 ‘공조 2: 인터내셔날’이 코로나 19 여파로 침체된 극장가에 활기를 띠울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2월 크랭크인 예정.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