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맥스무비

2020년 가장 기대되는 캐스팅 조합

쇼박스 2020 라인업 | ‘남산의 부장들’-‘이상한 나라의 수학자’-‘야차’-‘비상선언’

3,25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국내 투자배급사 쇼박스가 총 8편의 작품 라인업을 공개, 2019년보다 알찬 2020년을 예고했다. 올해 아쉬운 성적을 거둔 쇼박스는 보다 흥미로운 이야기, 탄탄한 캐스팅으로 중무장한 작품들로 이듬해 흥행 반등을 노린다.

2020년을 여는 작품은 쇼박스의 야심작 ‘남산의 부장들’이다. ‘남산의 부장들’은 원래 2019년 라인업으로 소개됐으나 2020년 1월 8일로 개봉이 연기됐다. 영화는 원작 소설을 바탕으로 1979년 제2의 권력자라 불리던 중앙정보부장이 대한민국 대통령 암살사건을 벌이기 전 40일을 그린다. ‘내부자들’을 연출한 우민호 감독과 이병헌이 다시 뭉쳤으며, 이성민, 곽도원 등 국내 영화계를 주름잡는 배우들이 의기투합 했다. 또 한 편의 웰메이드 정치 드라마가 탄생될 것인지 기대가 모아진다.


코미디 영화도 줄을 잇는다. 곽도원, 김상호, 김대명이 출연하고 김봉한 감독이 연출을 맡은 ‘패키지’는 패키지 여행을 소재로 벌어지는 이색 코미디를 그린다. 영화는 필리핀 패키지 여행을 떠난 형사가 악연으로 얽힌 친구를 우연히 만나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는다. 그동안 묵직하고 어두운 영화에서 주로 활약해온 곽도원이 어떤 코믹 연기를 펼칠지가 기대 포인트다.


올해 ‘엑시트’가 흥행한 뒤 유망 장르로 거듭난 재난 코미디 작품도 관객들과 만날 채비 중이다. ‘싱크홀’(가제, 감독 김지훈)은 11년 만에 마련한 집이 1분만에 싱크홀로 추락하며 벌어지는 기상천외한 이야기를 그린다. 차승원, 김성균, 이광수가 뭉쳐 코믹 연기의 진수를 선보일 전망이다.

정상급 베테랑 배우와 신예 배우, 라이징스타가 합을 맞추는 영화도 두 작품 출격한다. 최민식과 신예 김동휘가 투톱 주연을 맡은 ‘이상한 나라의 수학자’(감독 박동훈)는 신분을 숨긴 채 자사고 경비원으로 살아가는 탈북한 천재 수학자와 수포자 고등학생의 관계를 그린 휴먼 드라마다. 최민식이 또 한번 푸근한 인상에 걸맞는 배역을 선보일 것으로 보이며, 250:1 경쟁률을 뚫고 최민식과 투톱 주연으로 올라선 김동휘의 활약에도 큰 기대가 걸린다.


설경구와 라이징스타 박해수가 뭉친 ‘야차’도 제작 소식이 전해지며 주요 기대작으로 올라섰다. ‘야차’는 스파이들의 최대 접전지 중국 선양에서 야차로 불리는 인물과 그곳으로 특별 감찰을 나선 검사가 만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영화 ‘프리즌’을 연출한 나현 감독의 신작으로, 이달 크랭크인 됐다.


감동적인 모녀 이야기를 다룬 작품도 스크린을 찾는다. 신민아가 6년만에 스크린에 복귀하는 작품 ‘휴가’는 하늘에서 사흘 휴가를 받아 내려온 엄마가 딸 주변을 맴돌며 벌어지는 판타지 드라마다. 모녀 영화가 흔치 않았던 극장가에 훈훈한 가족애를 더할 작품이다. 신민아가 딸 역할을, ‘국민 엄마’ 김해숙이 엄마 역을 맡아 극장가를 눈물바다로 만들 전망이다.


오컬트 작품 ‘사흘’(감독 현민섭)도 만반의 준비 중이다. 작품은 딸의 장례를 치르는 사흘간, 죽은 딸의 심장에 깃든 악령이 살아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아직 캐스팅이 이뤄지지 않았지만 ‘검은 사제들’ ‘사바하’ 등으로 흥행이 입증된 소재를 사용하는 작품인 만큼 기대가 걸린다.


마지막으로 올해 가장 화려한 캐스팅을 자랑할 영화 ‘비상선언’도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기생충’으로 화려한 2019년을 보낸 송강호가 이병헌과 투톱 주연으로 나선 새로운 조합에 궁금증을 자극한다. 영화는 항공 재난이 벌어져 비상선언을 선포한 비행기가 아수라장이 되면서 일어나는 이야기를 다룬다. ‘우아한 세계’ ‘관상’ ‘더 킹’ 등을 연출한 한재림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흥미로운 재난 스릴러를 연출한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