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맥스무비

의외의 패셔니스타라는 배우

마동석, ‘시동’서 강렬한 개성 지닌 ‘거석이형’ 변신

22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배우 마동석이 영화 ‘시동’에서 개성 강한 캐릭터로 변신한다.

영화 ‘시동'(감독 최정열)은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형(마동석)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과 무작정 사회로 뛰어든 의욕충만 반항아 상필(정해인)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마동석은 ‘시동’에서 정체불명 주방장 거석이형을 통해 강렬한 변신을 꾀할 예정이다. 탁월한 손맛으로 장풍반점을 책임지고 있는 주방장 거석이형은 과거를 알 수 없는 베일에 싸인 인물이다.

단발머리, 핑크 맨투맨, 헤어밴드까지 상상이상의 비주얼로 지금까지 그 어디서도 본 적 없는 거석이형으로 분한 마동석은 전작에서의 강렬한 이미지를 벗고 한층 친근하고 인간적인 캐릭터로 웃음을 선사,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최정열 감독이 “거석이형으로 분한 마동석을 보는 순간, 독보적인 캐릭터의 탄생을 직감했다”고 전할 만큼 전에 없던 캐릭터를 소화한 마동석은 우연히 장풍반점에 정착하게 된 택일과 티격태격 케미를 발산하는 것은 물론 웃음을 자아내는 유쾌한 매력으로 극을 풍성하게 채울 예정이다.

‘시동’은 12월 개봉 예정이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