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MAXIM KOREA

"악플 달 시간에 돈 벌라"며 일침 날린 가수

By. MAXIM 박소현

4,52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도리도리
많고 많은 사건들이 있어서 악플러들도 느끼는 게 있을 줄 알았는데..! 아닌가 봅니다.
여전히 네이버, 네이트 등 연예 뉴스 댓글에는 악플이 달리고
연예인 SNS로 개인적인 메시지를 보내면서 기분 나쁜 말들을 보내는데요.

오늘 들려드릴 이야기의 주인공은 옥주현입니다.
그녀는 최근 본인 SNS에 기분 나쁜 악플 메시지를 공개했는데요.

눈물바다
그 메시지는 이렇습니다.

한 악플러는 인스타그램 DM으로
"못생겼어 성형 몇 번 했음?"
"예쁜척하지 마"
이런 메시지를 보냈어요.

야광봉
옥주현은 여기에 뭐라고 대답했을까요?

이렇게 답했답니다.
"예쁜 척이 역겨우면 보지 말아라"면서 "이럴 시간에 생활비 버는데 쓰라"는 유용한 충고도 해줬어요.

다른 가수 및 연예인들이 또 악플로 힘들까 봐 공개적으로 저격을 해서 올렸다고 합니다.

하트 댄스
지금까지 악플러에게 일침을 날린 옥주현에 대해 이야기를 해봤습니다.

2020년에는 부디 악플러가 많이 줄어드는 해가 되길 바라면서.
우리 모두 상처가 될 수 있는 험한 말은 잠깐 넣어두도록 해요.

박소현 에디터

press@maximkorea.net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