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MAXIM KOREA

매니저에게 먼저 대시하고 세 번이나 차였다는 여배우의 정체

BY. MAXIM 박소현

1,007,37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오 놀라워
매니저에게 먼저 대시했고!
그리고 세 번이나 차이기까지 했다는 여배우가 있습니다.
그렇지만 그녀의 러브스토리 결말은 해피엔딩인데요.
그 주인공은 바로~~!!

매니저들과 다 같이 노래방에 갔을 때 임재범의 고해 노래를 부르는데 조은지는 본인을 향해 부르는 건가 싶었다고 ㅋㅋㅋ

부끄러움
조은지가 아무 이유 없이 대시한 건 아니라고 합니다.
여자니깐 촉이라는 게 있지 않나. 그걸 느껴서 대시한 거다. 그런데 3번 정도 차였다. '네가 뭔데 나를 차 싶었는데' 나중에 맥주 마시면서 이야기했다.
자기는 결혼할 상대를 만나야 한다고 해서 나도 그럴 생각이 있다고 밝힌 후 교제를 시작했다.
요!힙합!
서로가 서로를 만나서 더더 승승장구하게 된 케이스입니다.

박소현 에디터

press@maximkorea.net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