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MAXIM KOREA

팬들에게 본인을 '언니'로 칭하는 한 배우(feat. 역조공 장인)

BY. MAXIM 박소현

42,90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흐물흐물
팬들과 유독 가깝게 지내는 한 배우가 있습니다.

본인의 인스타그램을 통해서도 팬 사랑을 여과 없이 보여주고 있는데요.

본인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우리 아이들♡ 매번 부족한 언니 챙겨주느라 너무 고맙고 감사하네. 곧 또 좋은 작품으로 짠 하고 나타날게 그때까지 하루하루 행복하게 보내길"이런 글을 올리기도 하고요.

여자 팬들이 많아서 그런지 팬들과 만나는 자리에서 항상 "언니가" "이 언니가 말이지" 등등 본인을 '언니'라고 부르면서 팬들을 대한다고 해요.

팬뿐만 아니라 같이 일하는 스탭에 대한 고마움도 늘 표현하는 멋진 배우입니다.

정말 같이 일할 맛 나겠어요!!

'뷰티인사이드'에서 멋진 연기를 보여주면서 더욱 여자 팬들이 많이 생겼다고 하더라고요.

팬들은 이다희가 본인을 지칭할 때 "언니"라고 하는 걸 특히 좋아한다고 합니다.

걸크러쉬 뿜뿜하는 면모 보면 T_T
안 빠질 수가 없더라고요.
언니 짱!!!!!!

다희 언니, 휴식 시간 잘 가지고 얼른 돌아와 주세요!!

박소현 에디터

press@maximkorea.net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