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사랑하면 예뻐지는 호르몬이 나온다?

BY. MAXIM 나주희
프로필 사진
MAXIM KOREA 작성일자2018.07.17. | 3,483 읽음
사랑 부비부비
아무것도 안 한 것은 아닐 거예요.
혹시 최근에 사랑에 빠지지 않았나요~?
그럼 저절로 예뻐지거든요~

오늘은 사랑에 대한 이야기를 해볼까 해요. 정확히는 사랑을 하면 분비되는 호르몬에 대해서요.

LOVE hormone 이야기, 
시작합니다.
#사랑을 하면 분비되는 호르몬, 3가지

사랑을 하면 분비되는 호르몬은 대표적으로 3가지가 있대요. 어떤 호르몬들이냐~? 하면요. 바로 알려드리죠.

도파민, 세르토닌, 엔돌핀


이렇게 3가지 호르몬이 대표적이에요.

출처 : 픽사베이
#사랑에 빠지면 발생하는 도파민

사랑에 빠지면 도파민이라는 호르몬이 분비가 분수처럼 솟구친대요. 그래서 사랑하는 사람이 나타났을 때 즐겁고, 행복하고 세상이 밝아 보이는 거예요.

출처 : EBS 사이틴 방송 캡쳐

그렇기 때문에 사랑을 하면 예뻐지는 거예요. 실제로 제 친구들을 보면 이제 막 연애를 시작해서 눈에서 꿀 떨어지는 시기에는 평소보다도 더 예뻐 보이고 사람이 환해 보이고 그러더라고요. 이게 과학적으로 호르몬 때문이었다니!! 놀라운 사실이네요.

출처 : 씨네그루 배급사/ 영화 '나의 사랑 나의 신부' 스틸컷
듬직
(물론 점점 시간이 지나면서 그런 효과는 사라졌지만요... 허허, 미안하다 친구야!)

#도파민의 핑크 렌즈 효과

도파민과 다른 호르몬들이 분비되면서 사랑의 콩깍지가 씌게 돼요. 그렇기에 사랑에 빠진 사람은 상대방이 세상에서 제일 예쁘고 멋져 보이고 그 사람의 단점은 안 보이는 거죠.

출처 : EBS 사이틴 방송 캡쳐

그런 현상을 '핑크 렌즈 효과'라고 부른대요. 작명 한번 잘했네요. 핑크 렌즈~~~! 그래서 사랑이 식어갈 때 그 사람이 괜히 못나 보이고, 안보였던 단점들이 보이고 그랬나봐요.

출처 : 오연서 인스타그램
#행복할 때 분비되는 세로토닌

행복한 기분을 느낄 때 분비되는 호르몬은 세르토닌이에요. 세로토닌이라고도 불리지요. 이 호르몬이 분비가 되면 안정감과 행복한 기분이 더 느껴진다고 해요. 그렇기에 스트레스를 줄여줍니다.

출처 : 픽사베이
나들이 가볼까
편안함을 느끼게 하는 호르몬 세로토닌은 우울증 치료에도 이용돼요.
#식욕 억제의 효과까지!

또한 다이어트 약에도 쓰인다는 사실! 왜냐하면 이 세로토닌 호르몬이 식욕과도 관련이 있기 때문인데요. 행복하면 식욕이 덜 당기고, 우울하면 식욕이 더더욱 up 되거든요. 그래서 사랑을 하는 사람들은 세로토닌이 분비되면서 식욕조절을 더 잘할 수 있다는 사실!

출처 : 픽사베이
#내 삶에 활력소를 가져다주는 엔도르핀

엔돌핀은 유명한 호르몬이라 (잘 알려진 호르몬이죠) 다들 알고 계실 거 같아요~~~! 사랑을 하면 엔도르핀이 분비되고, 자율신경이 활성화되면서 피부가 탱탱해지고 윤기가 생겨요. 그리고 사람이 활기차져요.

출처 : mbc 내이름은 김삼순
사랑의 풍차

사랑을 하면 분비되는 호르몬에 대해 알아보았어요.
사랑을 하면 예뻐지고, 행복해지고, 절로 다이어트의 효과까지 나타나는군요.
우리 모두 사랑을 해서 행복한 삶을 살자고요~~!
내 사랑아, 어디 있니~~?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라면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