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MAXIM KOREA

전설 속 그 드라마가 뮤지컬로 재탄생된다?

BY. MAXIM 박소현

30,65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20여 년 전 어마어마한 화제성과 시청률을 자랑했던 드라마 '모래시계'. '모래시계'는 1995년 '귀가 시계'라 불리며 당시 최고 시청률 64.5%를 기록했죠. 

오는 12월 5일부터 내년 2월 11일까지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창작 뮤지컬로 돌아왔습니다.

출처인사이트 엔터테인먼트

혼란과 격변의 대한민국 현대사 속에서 안타깝게 얽혀버린 세 주인공의 우정과 사랑, 그리고 엇갈린 운명과 선택을 그린 이 작품은 요즘 현실과 비슷하다는 평을 많이 받고 있습니다.

명배우 최민수와 박상원을 비롯해 당시 신인이었던 배우 고현정과 이정재는 이 드라마를 통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로 자리 잡았죠. 오늘은 뮤지컬 '모래시계' 캐스팅을 알아왔습니다.
폭력조직 중간 보스에서 카지노 사업의 대부로 성장하는 태수 역은 배우 김우형과 신성록, 한지상이 캐스팅됐습니다.

뮤지컬 '아리랑', '아이다', '레미제라블' 등의 작품에서 폭발적인 가창력과 강렬한 존재감을 입증한 배우 김우형은 시대의 아픔을 온몸으로 떠안고 살아가는 아웃사이더 태수 역을 실감 나게 표현할 예정이라고 해요.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등의 작품에서 깊이 있는 연기력을 증명한 배우 한지상은 태수 역으로 새롭게 변신해 뜨겁게 질주하는 캐릭터의 감정을 생생하게 연기한다고 합니다.

출처인사이트 엔터테인먼트
카지노 대부 윤재용 회장의 외동딸이자 정식후계자 혜린 역은 배우 조정은, 김지현, 장은아가 함께합니다. 

뮤지컬 '엘리자벳', '레 미제라블' 등을 통해 고유의 매력을 꽃피어온 배우 조정은은 이상과 현실의 갈등 속에서 괴로워하면서도 강인한 생명력을 잃지 않는 거대한 여성 캐릭터 혜린을 설득력 있게 그릴 거라고 해요.

뮤지컬 '그날들', 연극 '프라이드', '벙커 트릴로지' 등 다양한 작품으로 믿고 보는 배우로서의 입지를 확고히 한 배우 김지현은 혜린의 강한 모습 뒤에 감춰진 여린 마음과 복잡한 내면을 풍부하게 표현한다고 합니다.

뮤지컬 '아리랑', '아이다'등의 작품에서 무대를 압도하는 폭발적인 가창력을 선보인 배우 장은아도 권력에 당당하게 맞서는 혜린 역을 표현할 준비 완료!

인피니트 출신의 호야(이호원)는 뛰어난 검도 실력을 갖춘 경호원 백재희 역을 맡습니다. 동명의 드라마에서 배우 이정재가 열연한 바 있는 이 역할은 돈과 명예 보다 사랑하는 사람을 묵묵히 지키는 삶을 택하는 우직함으로 대중에게 큰 사랑을 받았죠.

출처호야SNS
태수의 절친한 친구이자 굳건한 신념을 가진 서울중앙지검 검사인 우석 역은 배우 박건형, 강필석, 최재웅이 맡았습니다. 

무대에서 만나는 '모래시계'는 뮤지컬이라는 장르적 특성을 최대한 살려, 원작 드라마와는 다른 모습을 담습니다. 워낙 방대한 분량의 원작이라 2시간 30분으로 압축하는 것도 힘들 것 같지만....!

드라마 '모래시계'를 보지 못했던 사람들도 드.디.어. 그 명작을 눈으로 볼 수 있게 됐습니다. 
우와아 박수!!!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