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MAXIM KOREA

콩은 음식이 아니다?! 제대로 콩 까드립니다

BY. MAXIM 글 크로커다일/정리 정도윤

6,48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난감
밴드 '피해의식'의 보컬 크로커다일. 자칭 다이어트 전문가인 그가 오늘은 콩 까는(?) 소리를 하려고 한다.
(육식주의자의 편향된 의견이지만) 어디 한 번 들어보자.
콩은 음식이 아니다?

단백질 이야기가 나오면 흔히들 "고기보단 콩이 좋지 않나요?"라고 묻는다. 채식과 동시에 단백질 섭취도 할 수 있는 콩은 왠지 다이어트의 최종 솔루션 같은 느낌을 주기 때문. 이에 대해 크로커다일은 "콩은 원래 먹는 음식이 아니다"라고 단호하게 말한다.

출처MAXIM KOREA

보리, 조, 쌀, 밀을 의미하는 한자에는 '곡물'을 뜻하는 글자가 들어 있는 반면, 콩을 뜻하는 한자에는 '뿌리'를 뜻하는 글자가 들어 있다. 콩은 음식이 아닌 간작(사이짓기)용으로 길렀기 때문이다.

출처pixabay

본디 콩은 농한기에 땅에 심어 지력을 유지하는 데 쓰인 작물로, 식물이 자랄 때 필요한 영양소인 질소를 땅에 공급하는 역할을 한다. 과거에는 콩과 식물을 수확하지 않고 그대로 쟁기로 갈아 땅에 묻기도 했다.

출처MAXIM KOREA

기원전 3세기의 그리스 철학자 테오프라스토스는 "땅을 소생하는 데는 콩이 최고"이며, "마케도니아와 테살리아 사람들은 콩이 꽃을 피울 때 땅을 갈아엎는다"라고 적었다.

출처MAXIM KOREA
소화가 안 된다

트립신은 단백질을 분해하는 효소다. 콩에는 이 트립신 억제 효소가 들어 있어, 단백질 성분이 많다고 해도 분해를 못 하니 흡수가 되지 않는다. 콩밥을 먹으면 입에서 역한 기분이 들고, 가스가 차고 더부룩하며 때론 복통과 설사 증상이 생기는 것도 그 이유다.

출처pixabay
호르몬을 교란하고, 머리가 나빠진다

콩에 함유된 식물성 에스트로겐은 성욕을 억제하는 역할을 한다. 승려들이 두부를 좋아하게 된 것은 성욕절제에 도움을 주기 때문이다. 만약 근육량을 줄이고 여유증과 성욕 저하, 정력 감퇴를 경험하고 싶은 사람이 있다면 두부를 많이 먹으면 된다.

출처pixabay

콩에 포함된 이소플라본은 머리도 나쁘게 만든다. 이소플라본은 기억과 학습을 담당하는 해마 부위에 필요한 티로신 인산화효소의 작용을 방해한다. 자녀의 진로를 방해하고 싶다면 아이에게 매일 두부로 만든 간식을 제공하자.

출처pixabay

천연 성분이라서 괜찮다고? 독버섯이나 코브라의 맹독도 일종의 천연 물질인데, 먹어보고 괜찮은지 경과를 보고해주기 바란다.

출처pixabay
필수 미네랄을 뺏는다

피트산은 콩이나 현미에 있는 항산화 물질로, 체내에서 칼슘, 철분, 아연, 칼륨 등 필수 미네랄 흡수를 방해한다. 그러니 콩을 건강식품이라고 믿고 과하게 먹었다가는 칼슘 부족으로 구루병이나 골다공증에 걸릴 수 있다. 그리고 애들은 키가 안 크겠지.

출처pixabay

콩 전문가 케일라 대니얼은 "기아에 시달리는 지역을 제외하면 콩은 주식으로 먹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과거 중국인들은 굶주릴 때만 콩을 단백질 공급원으로 먹었다. 이 굶주림은 아이들을 잡아먹었다는 괴담이 돌 정도의 극한 상황을 뜻한다.

출처pixabay
갑상샘에 손상을 준다

콩을 많이 먹으면 갑상샘에 손상이 생긴다. 이는 1930년대부터 학계에 알려진 사실이다. 영국의 유독물질위원회는 콩으로 만든 조제분유를 먹는 유아와, 콩 식품과 콩 보충제 등을 먹는 성인을 같은 위험 집단 목록에 추가했다.

출처pixabay
그럼 뭐 어떻게 하라고

단백질 섭취에는 물어볼 필요도 없이 고기를 먹는 것이 가장 효과적이다. 붉은 살코기를 먹어라! 너무 막 지방이 맛있다, 맛있다 하면서 기름이 줄줄 흐르는 걸 게걸스럽게 양껏 처먹지만 않으면 된다. 그건 그냥 돼지고.

출처pixabay
이상 육식주의자 악어 선생의 콩 비판론이었다. 왠지 신뢰는 안 가지만 확고한 그의 다이어트 강의는 앞으로도 계속될 예정이다.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