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MAXIM KOREA

[1boon 단독]맥심에 허구연을 스까봤더니 "즈응말 역씌 흐구연이다"

BY. MAXIM 장소윤/ 사진 박성기

2,72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2017년 WBC 개최를 맞아 맥심 솸월호에 '배나구'를 스까 봤는데요. 즈응말 역시 야구는 '이 사람이다' 하실 급니다. 누군지 감이 오시나요?

흐구연 위원 맥씸 와쓰요. 모델 돼쓰요.
야구 해설계의 아이콘, 돔구장의 아버지, 인프라의 화신! 허구연 위원을 모셨는데요.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흐구연 의원과 함께한 유쾌한 MAXIM 촬영장, 함께 보시죠!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멋진 포즈를 부탁했더니 저렇게 귀여운 포즈를..ㅋㅋㅋ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또 저 포즈..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계속 저 포즈...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메이크업 수정 중에도 저 포즈..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야구 모르는 사람도 한 번쯤 들어봤을 그 이름, 허구연!
허구연 해설의 특징은 항상 '기승전돔'이죠. 이야기의 결론이 항상 돔구장 건설과 야구장 인프라 구축 대한 얘기로 끝남..ㅋㅋㅋ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그래서 준비했습니다. 허구연 위원의 야구장 인프라 구축 공식!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2010 이용규 부상->잔디+펜스 열악이 원인->야구장 신축
우천 취소->돔구장 부재가 원인->돔구장 신축
김현수 실책->열악한 조명시설이 원인->야구장 신축
외국인 선수->국내 구장 열악/쪽팔림->야구장 신축
슬라이딩 캐치->부상 염려->보스턴 펜웨이파크 언급->천연 잔디구장 필요->야구장 신축
오키나와 관광->차 타고 가는데 수많은 야구장 목격->우리나라 야구장 신세한탄->야구장 신축
대구 구장 너무 더움->인조잔디 필요->야구장 신축
SK의 성적 비결->문학구장 덕분->야구장 신축
리틀 야구대회->어린이 귀여움->근데 야구할 곳이 없음->야구장 신축
WBC 선전 올림픽 금메달->선수들 칭찬->열악한 환경 한탄->야구장 신축
WBC 참패 올림픽 광탈->경기력 한탄->상대팀 야구 인프라 부러움->야구장 신축
정치인들 뭐해요! 야구장 신축 안 하고!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계속 한가지 포즈를 보여주신 허구연 위원님이 슬슬 지쳐갑니다.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화보 촬영 때문에 많이 지친 모습. ㅜㅜ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그런데 야구 이야기를 꺼내니 갑자기 눈이 반짝 빛나는 우리 허구연 위원님. +.+
허 위원님은 '기승전돔' 외에도 특이한 발음으로도 유명하시죠. 허구연 어록이 떠돌 정도인데요. 글씨만 봐도 자동 음성 지원된다는 사실!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그래서 준비했습니다. 허구연의 '휴먼구연체', 허 위원의 해설을 처음 듣는 분들이 참고하면 좋그든요.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1. 선수 이름편
루헨진(류현진), 궈낵(권혁), 박뱅오(박병호), 서나서비(손아섭), 기멘수(김현수), 고엥민(고영민), 최히습(최희섭), 최쥐냉(최진행), 조배맨(조범현), 이핸곤(이현곤)
2. 야구 용어편
배나구(변화구), 스라이다(슬라이더), 뷁킹볼(브레이킹볼), 크브(커브볼), 첸쟙(체인지업), 씽카볼(싱커), 쒀클 체인지 압(서클 체인지업), 에수에푸볼(SF볼), 스로 크브(슬로우 커브)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그리고.. 역씌나 인터뷰의 끝은 "돔구장을 근슬해야한다"는 것! 듣다 보면 허 위원님의 말에 슬득된다는 것. 허 위원의 날카롭고 구수한 야구 입담 샹당히 조크든요?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돔구장 건설에 대한 얘기를 하다보니 갑자기 기분 좋아지신 허 위원님, 야구공으로 묘기도 보여주십니다.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귀여운 포즈로 촬영장에 웃음도 주시고, 즈으응말로 역씌 허구연이다 느꼈그든요.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허구연 위원의 '기승전돔'의 결론은 어떻게 났을까요? MAXIM 3월호에 자세히 나와있습니다. 이건 사야하지 않나요? 역씌 맥씜이다. 즈는 이르케 평가를 하그든요!

출처MAXIM 박성기 기자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