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팝콘 by 마리끌레르

이렇게 귀여운 강아지, 고양이 보셨어요?

랜선 이모 삼촌들이 ‘좋아요’로 키우는 SNS 속 반려동물들.

241,83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SNS를 보고 있으면

우연히 보게 되는 강아지, 고양이들이 참 많은데요.


한 번 보면 헤어나오지 못하고

피드를 끝까지 내려보게 되죠...♥

SNS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강아지와 고양이들을

마리가 직접 만나 보고 왔어요!!


너무 귀여워서

미쳐버릴 수 있으니,

심장 꼭 부여잡고 보시길...!!

지두부 @I_am_tofu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강아지에 관심이 없는 사람도

모르는 사람이 없다는 펫스타그램계의 슈퍼스타,

두부!!


두부의 계정에 올라오는 사진과 영상 모두

엄청난 호응을 얻지만,

팬들 사이에서 정말 인정~👍하는 입덕 영상이 있다고 하죠...!!

바로 바로 눈 마사지 영상인데요.


킁개(SNS계정을 관리하는 주인을 지칭하는 말)의

마사지에 금새 잠에 빠져드는 두부의 모습을 보고 있자니

쌓였던 피로가 싸악 가시는 느낌이 들지 않나요?!

눈 마사지 영상 말고도

두부 SNS를 보고 있으면

금방이라도 두부에게 빠져버릴 거예요..♡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마리와 함께 한 촬영에서

프로답게 단번에! 오케이 컷을 완성해냈는데요.


앞으로도 쭈욱 두부의 귀엽고 사랑스러운 모습을

많이 보여줬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킁개님, 부탁드립니다!!)


철수 @Chulsoo_dog

이름부터 너무나 친근한 철수

15년 5월 유기견 보호소에서 지금의 주인을 만났다고 하는데요.


주인의 따뜻한 보살핌과 SNS활동 덕분에 

이젠 산책하다 팬들과 종종 만나는 사이라고 해요...!!

손을 내밀때마다 팔랑이는 귀는 또 어찌 귀여운지 몰라요~~♡


SNS에는 복실복실한 게 매력인 철수의 모습이 가득한데,

그 중에서도 에디터의 눈길을 사로잡은 사진이 있었으니...!! 

'성공한 댕댕이'라는 표현은 여기에서 쓰는 게 맞겠죠?

배우 김유정과의 화보 촬영이라니,

철수 아주 대단해~~!!👏👏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철수의 매력을 몽땅 몰아볼 수 있는 에세이가

곧 출간된다고 하니,


철수를 책으로 만나 보고 싶다면

3월에 서점으로 달려가세요!!


들깨 @Ddulggae

현재페이지1/총페이지3

들깨를 데려오던 날 들깨 순두부를 먹어

이름이 들깨가 되었다는 이 고양이는

카메라 앞에서도 신중하며 시크한 모습을 잃지 않았는데요.

창 앞에서라면 하루 종일 앉아 있기도 한다는 들깨를 위해 

집 안의 창 앞에는 작은 담요가 놓여져 있다고 해요.

장난감으로 놀아도 곧바로 달려들지 않고

엉덩이만 한참을 실룩 거리다가 돌아서버리는 

고고한 매력을 가지고 있기도 하죠...!

들깨의 킬링 포인트는

늘 어딘가 언짢은 듯해 보이는 시옷자 모양 주둥이!!


시옷자 입을 하고 시큰둥하게 앉아 있다가도 

집사가 집에 돌아오는 소리가 들리면 

현관 앞으로 빠르게 마중 나가는 ‘마중냥’이라고 하니,


주인이 안 예뻐할 수 없는 냥이죠?!


히끄 @sina_heek

히끄가 히끄인 이유는?


바로, 히끄무레하기 때문!


이름부터 너무 귀엽죠??

현재페이지1/총페이지2

길고양이였던 히끄는 

제주도로 내려와 게스트하우스 스태프로 일하고 있던 지금의 히끄 집사, 

일명 ‘히끄 아부지’를 우연히 만나 집사로 간택되는데요.


게스트하우스를 방문하면

호텔리어처럼 화이트 수트를 입고 

심드렁하게 맞이하는 히끄를 볼 수 있다고 해요~!!

최근에는 

히끄의 일상을 담은 에세이 <히끄네 집>이 출간되어

많은 사랑을 받고 있죠?


앞으로도 귀엽고 사랑스러운 히끄의 모습을

많이 많이 볼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벌써 SNS를 들어가 사진과 동영상을 모조리 봤다구요?!


그럼 스타만큼 유명한 반려견과 반려묘도

소개해드릴테니,


어떤 스타가 또 얼마나 귀여운 아이들과 함께인지

구경하러 가실까요?!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