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마카롱

이게 불법이었어? 민폐와 범칙금 피하는 운전자 상식 퀴즈

55,72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뉴스나 커뮤니티에서 도로교통법을 지키지 않는 사람들을 볼 때마다 우리는 분노를 참지 못하곤 한다. 하지만 나 편하자고 일부러 도로 위의 약속을 어기는 사람들이 있는 반면, 어디에서도 알려주지 않았기에 - 심지어 운전면허학원에서도 - 몰라서 어기는 운전자도 있다.


아래 퀴즈를 풀어보고 나는 교통법규를 잘 알고 있는지, 혹은 몰라서 민폐를 끼치고 있지는 않았는지 확인해보자.


Q1. 우회전할 때 좌측 깜빡이? 우측 깜빡이?

우회전 진입할 때 어느 쪽 깜빡이를 켜고 진입해야 할까?


좌측 깜빡이 vs 우측 깜빡이


정답은?

.

.

.

.

.

.

.

.

정답 : 우측 깜빡이

우회전이 완료될 때까지는 우측깜빡이를 켜는 것이 맞다. 우측 깜빡이는 우회전 시 후방 차량에게 방향을 알려주는 것이다. 좌측 깜빡이는 우회전이 끝난 후 일정 거리 이동 후 차선을 변경할 때 켜야 한다. (도로교통법 제 38조 제1항)


Q2. 우회전 하는데 뒤에서 비키라고 빵빵, 비켜줘야 할까?

직진 우회전 차선에서 빨간불에 멈췄는데, 뒤차가 우측깜빡이를 켜고 비키라고 빵빵.. 비켜줘야 할까?


비켜줘야 한다 vs 비켜줄 필요 없다


정답은?

.

.

.

.

.

.

.

.

정답 : 비켜줄 필요 없다

도로교통법상 통행방법에는 좌/우회전 차로에서 직진하는 행위에 대한 규정은 없다. 직진차로 차량을 방해하거나 사고위험을 초래하지 않는다면 우회전 차로에서 직진하는 행위는 정당하다.


행여 넘치는 배려심에 비켜준다면, 보행자 횡단방해(범칙금 6만원·벌점 10점) 또는 교차로 통행방법 위반(범칙금 4만원)에 해당되어 사고시 앞차에 모든 잘못이 있게 되니 주의하자.


Q3. 빨간불에 비보호 좌회전, 해도 될까?

비보호 좌회전 차로에서 녹색 신호를 기다리고 있는데 뒤에서 빵빵 거리며 재촉하는 운전자. 비보호 좌회전에서 빨간불에 가도 될까?


가도 된다 vs 안된다


정답은?

.

.

.

.

.

.

.

.

정답 : 안된다

비보호 좌회전은,

① 반드시 녹색 신호일 때

② 맞은편 직진하는 차량이 없는 것을 확인한 후 좌회전해야 한다.


하지만 적색 신호에서 좌회전하는 운전자들이 많이 있다. 이는 범칙금 6만원, 벌점 15점이 부과되는 지시 및 신호 위반 행위이므로 비보호 좌회전시에는 반드시 녹색불에서, 맞은편 차량을 재확인하고 좌회전 하도록 하자.


Q4. 고속도로 1차로에서 정속주행, 불법일까?

고속도로 1차로에서 계속 주행하면 불법일까?


불법이다 vs 불법 아니다


정답은?

.

.

.

.

.

.

.

.

정답 : 불법이다

고속도로에는 교통안전과 소통을 확보하기 위해 차량의 종류 및 운행목적에 따라 운행 가능한 차로를 지정해놓은 '고속도로 지정차로제'가 있다.

이에 따라 고속도로 1차로는 주행차로가 아닌 추월차로이며, 만약 고속도로 1차선에서 계속 주행할 경우 범칙금 4만 원과 벌점 10점이 부과(승용차 기준)된다.


Q5. 차선변경시 깜빡이 안켜면 불법일까?

차선변경시 깜빡이 안켜면 불법일까?


불법이다 vs 불법 아니다


정답은?

.

.

.

.

.

.

.

.

정답 : 불법이다

도로교통법 제38조(차의 신호) ① 모든 차의 운전자는 좌회전ㆍ우회전ㆍ횡단ㆍ유턴ㆍ서행ㆍ정지 또는 후진을 하거나 같은 방향으로 진행하면서 진로를 바꾸려고 하는 경우에는 손이나 방향지시기 또는 등화로써 그 행위가 끝날 때까지 신호를 하여야 한다.


도로교통법 제38조 1항 위반시 범칙금 : 승합차/승용차(3만원), 이륜차(2만원)


도로는 모든 운전자들의 생명이 달린 곳이기 때문에 법과 규칙을 준수하는 것은 매너가 아닌 의무이다. 모두가 약속한 규칙이기에, 한 사람만 잘못해도 다수가 큰 피해를 볼 수 있기 때문이다.

작성자 정보

마카롱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