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마카롱

40도 폭염, 내 차 엔진은 괜찮을까?

24,12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역대급 무더위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땡볕에 주행하다 보면 '이 더위에 뜨거운 엔진..괜찮을까..' 걱정이 되곤 합니다. 정말 괜찮을까요?

무더위에 달려도
엔진은 무사할까?

걱정하실 필요 없습니다.

엔진 정상 온도

요즘같이 낮기온이 40도까지 올라가도 엔진의 적정 온도 범위 내로 유지됩니다. 사람이 체온 36.5도의 적정 체온을 유지해야 하는 것처럼 차도 엔진의 정상 작동온도를 유지합니다. 보통 85~90ºC를 엔진의 정상 온도 범위로 보면 됩니다. (차마다 엔진 정상 온도 범위는 다를 수 있습니다.)

더운 날씨에 엔진이 과열되지 않나요?

냉각수의 흐름

엔진은 주행 중 과열되지 않도록 장치가 마련되어 있습니다. 엔진 주위로 냉각수가 지나가면서 열을 식혀주는 방식인데요. 냉각 기능이 정상 작동할 경우 과열되는 일은 없습니다.

엔진이 괜찮은지 확인할 수 없나요?

냉각수 수온계

계기판, 수온계에서 냉각수의 온도가 정상 범위에 있는지 확인할 수 있어요. 수온계 바늘이 H쪽에 지나치게 쏠릴 경우 엔진이 과열된 상태입니다.

그럼 엔진 과열,
왜 발생할까?

무더운 여름 날씨가 주범이 아닙니다. 냉각수를 비롯한 냉각장치가 역할을 못하는 경우에 엔진 과열 현상이 발생합니다. 평소에 냉각장치를 주기적으로 점검하고, 계기판의 수온계가 H쪽으로 쏠려있다면 빠르게 정비를 받아 보는 것이 좋습니다.

엔진 과열 증상

엔진 과열 상태를 방치하게 되면 출력과 연비가 정상 상태보다 떨어지고 엔진에서 소음이 발생하는 노킹현상이 일어납니다. 만약, 방치가 길어지면 화재 등의 큰 사고로까지 이어질 수 있어 매우 위험합니다!

만약, 주행 중
엔진 과열이 발생한다면..

만약, 주행 중 수온계 바늘이 갑자기 내려가고 엔진룸(본넷) 쪽에서 연기 또는 수증기가 발생한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

1. 즉시 정차해 시동을 켜 둔 상태에서 엔진을 식혀주세요.

이때, 시동을 끄면 냉각팬 작동이 멈추기 때문에 엔진 온도가 더 상승할 수 있어요!

2. 히터를 고온으로 강하게 틀면 엔진 열을 식히는데 도움이 됩니다.

빨리 식힌다고 물을 끼얹는 행위는 NO! 급 온도 저하로 금속이 뒤틀릴 수 있어요.

3. 수증기가 잦아들고 어느 정도 엔진이 식어 수온계가 정상 범위로 돌아오면 곧바로 가까운 정비소로 가세요.

냉각수나 라디에이터 점검이 필수적입니다. 한번 과열되었다는 것은 분명 문제가 있다는 것이니까요!


평소 큰 변화가 없는 수온계에 안심하기보다는 사전 점검과 교체를 통해 엔진 열관리에 특히 신경 써주세요!

자동차도 더위 먹을 수 있습니다! 😵

작성자 정보

마카롱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