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콘텐츠랩

수요미식회에 나온 '막국수' 맛집은?

막 만들어 먹으라고 '막국수'다? 지금부터 시작되는 맛의 반격!

146,90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구수하면서도 쌉싸름한 메밀면,

개운하고 감칠맛 나는 육수의 기막힌 콜라보!


푹푹 찌는 한여름,

달아난 입맛 찾아주는 매콤새콤 국수

오늘의 음식, 막국수★

수요미식회에서 8월 2일 소개한

'막국수' 맛집을 알려드릴게요!


수요미식회에서 추천한
'막국수' 맛집 BEST 3

강원도 평창 출신인 사장님께서

친할머니의 손맛을 이어받아 2011년 개업 후,

마니아들에게 꾸준히 사랑받는 가게로

자리를 잡았다는 이곳!

후루룩후루룩~ 맛있는 소리와 함께

탕! 탕! 사장님의 반죽 치는 소리

어우러지는 곳으로


메밀 80% + 호밀 20%

비율로 강하게 던지듯 반죽해

메밀 특유의 투박함보다

고소한 향과 탄력이 살아있는 면을 만들죠!

밍밍해 보이는 첫인상?


육수에 아무 색깔이 없지만

고소한 향이 삭~ 올라오면서

개운함과 시원함의 조화로운 맛을 내요

횡성 한우 사골을 딱 1시간가량만 끓여

깔끔하게 육향을 살린 사골 육수!

국물은 평양, 면발은 춘천 느낌이 나요~

물 막국수만큼 유명한 비빔 막국수,

맛있는 양념에 조물조물 무쳐내

도망간 입맛 제대로 잡아주는데요~


양념이 자극적이지 않고 순해서

메밀면의 향을 죽이지 않고 은은하게 감싸요!


깊이 있는 간장의 풍미

공격적이지 않은 은은한 매력의 양념,

거친 식감의 참나물과 깻잎이

입안에서 어우러지면...

캬~★

이것이야말로 꿀맛!


메밀 함량이 많은데도

툭 툭 끊어지지 않고 탱글탱글 그 자체!

젊은 세대가 좋아할 것 같아요~

Tip

'메알못'이라도 메밀 입덕하기 좋은 곳이에요!

친숙한 비주얼과 식감에,

다른 메뉴와 함께 곁들이기도 좋은 곳이랍니다~

▾ 위치 확인은 아래 지도 클릭 ▾


찬물 반죽한 순도 100% 메밀면으로

구수함이 입안 가득!

강원도 두메산골에서 먹었던 맛을

느낄 수 있는 곳이에요~

매일 아침 직접 메밀 제분을 하는

정성 가득한 이 식당은

거친 식감과 진한 메밀향이 매력적인

100% 순 메밀면을 선보이고 있는 곳이에요!


집안 대대로 내려오는 방법으로

첨가물을 넣지 않고 건강하게 만들어

먹으면 먹을수록 중독되는 맛★

사실 메밀면을 쉽게 반죽하려면

약간 따뜻한 물로 반죽하면 되는데,

이곳은 찬물 반죽을 고집해요!


찬물 반죽할 경우,

메밀 특성상 잘 뭉쳐지지 않아

손이 더 많이 가고 수고스러운 일이지만

시간이 지나도 거친 식감과 메밀의 진한 향이

잘 살아있게 되지요~

이상하게 계속 생각이 나는

'간장비빔냉면'


신세계를 경험할 수 있는 메뉴로,

처음에는 낯설지만 먹다 보면

저절로 중독되고 마는데

메밀, 간장, 들기름의 케미가 폭발적!

직접 담근 어육 간장을 사용해

감칠맛 폭탄인 메뉴에요!


묘~한 막국수를 맛볼 수 있는 곳,

막국수 마니아라면 도전해보시길 추천합니다!

Tip

평양냉면파 신동엽의 미각을 환기한 곳.

호불호가 명확하게 갈릴 맛이지만,

흔하지 않은 맛의 예술적인 막국수를

경험하고 싶다면 추천!

▾ 위치 확인은 아래 지도 클릭 ▾


조용한 주택가에 있는 자그마한 가게,

하지만 투박한 막국수의 진수

느낄 수 있는 곳이죠!

주문이 들어오면 그때그때 반죽해

바로 뽑아내는데요~


손님 10명 중 3명은

'면이 익지 않았다'고 할 정도로 거친 느낌,

하지만 그 이유는 명쾌하죠!

도정 전의 메밀과 도정한 메밀 쌀을 섞어 제분해

메밀 껍데기가 콕 콕 박혀 있는 게 눈에도 보여요~

대표 메뉴인 '메밀막국수'는

고기 육수의 진한 맛을 느낄 수 있는데

무려 15시간 양지를 푹 고아서 만든 육수에요!

또, 고명으로 올라간 김과 달걀이

시선을 사로잡는데요!


김이 필요 이상으로 많이 들어갔다는 의견과

감칠맛 좋은 김이라서 괜찮았다는 의견이

서로 티격태격한 수요미식회


하지만 메밀면 자체

거친 식감이 좋았던 신동엽은

유일하게 이 가게만 두 번 방문했다고...

김을 살짝 걷어내고

육수에 생수를 살짝 더 넣어 먹으면

'평양냉면 저리 가라'하는 맛이었다고 하는 동엽!

그의 레시피로 먹어보고 싶네요~

Tip

쫀득한 명태회가 올라간 회 메밀막국수도 일품!

기본 메밀막국수에 명태회만 따로

추가 주문이 가능하다고 하네요~

▾ 위치 확인은 아래 지도 클릭 ▾


또 다른 맛집이 궁금하다면

다음앱 '여행맛집'으로 놀러 오세요!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