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콘텐츠랩

남은 연차 소진하기! 이번엔 어디로 해외여행 갈까?

1,97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올해 12월까지 써야 하는

연차가 남아있다면?


이제는 써야 될 때...!

하지만, 언제 어디로

떠날지 고민 중이라면?


남은 연차로도 알차게

다녀올 수 있는 중·단거리

해외 여행지를 알려드려요!




▼▼▼

가장 가까운 유럽,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비교적 저렴한 물가로

유럽을 만날 수 있다는 장점!


시내에 관광명소와

유럽 특유의 건축물이 밀집해 있어

금방 다 둘러볼 수 있어요.

약 3시간을 날아가면 닿는

대만 제2의 도시, 가오슝.


불광사, 연지담, 보얼 예술 특구 등

볼거리가 가득할 뿐만 아니라


대만 3대 야시장 중 하나로 손꼽히는

리우허 야시장을 구경하면서

대만의 음식을 먹어볼 수 있어요.

남태평양에 위치한

작은 섬, 사이판.


청명한 하늘과 깨끗한 공기.

그리고 탁 트인 바다!

천국인가 싶을 정도로 아름다운 곳.


그곳에서 스노클링, 다이빙 등

해양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으며,


선상 위에서 사이판의

노을을 감상할 수 있답니다.

영원한 봄의 도시,

베트남 속 작은 유럽, 달랏.


연중 18℃ 정도 온화한 날씨로

여행하기에 좋은데요.


시내 곳곳에 프랑스풍 건축물들과

달랏 기차역, 쓰엉흐엉 호수 등

관광명소를 둘러볼 수 있어요.


랑비앙 산에 올라

달랏의 시내를 한눈에 담아보세요.

태국 북부에 있는 치앙마이.

한 달 살기 여행지로

주목받고 있어요.


치앙마이는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태국 특유의 문화유산이 가득해

북방의 장미라고 불린다고 해요.


온화한 날씨 속

트렌디한 감성이 녹아있는

카페, 맛집, 서점 등이 밀집해 있어

느긋이 둘러보기 좋아요.

얼마 남지 않은 2019년!


곧 다가올 2020년을 위해

가까운 해외 여행지에서


재충전의 시간을 

가져보는 것은 어떨까요?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