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마켓컬리

이런 토마토 본 적 있나요?

초면이지만 맛있네요

2,26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앙증맞은 크기의 방울토마토는 바쁜 아침의 간단한 식사로, 아이의 간식으로, 샐러드 등 요리에 곁들이는 용도로도 모두 잘 어울립니다. 초록색 꼭지만 톡 떼어내면 껍질부터 과육, 씨앗에 풍부하게 함유된 영양소까지 전부 섭취할 수 있어 무척 먹기 편리한 슈퍼푸드이기도 해요.

출처kurly.com

그러나 가끔 방울토마토의 아삭한 식감이나 입안에 남는 껍질을 부담스러워하는 분도 계신데요. 여기 한입에 쏙 들어가면서도 부드럽게 먹을 수 있는 토마토가 있습니다. 이름하여 젤리토마토.

껍질이 입안에 남지 않는 젤리 토마토

출처kurly.com

젤리 토마토는 방울토마토와 비슷한 크기이지만 과육이 젤리같이 탱탱하면서도 부드럽고, 얇은 껍질을 지녀 표면이 투명하게 반짝거립니다. 입에 넣고 살짝만 이에 힘을 주어도 쉽게 씹힐 만큼 연한 토마토이기에 아이들도 불편함 없이 잘 먹을 수 있어요.

출처kurly.com

과육이 부드러워 과숙된 것은 아닌가 오해하시는 분도 계실 텐데요. 젤리 토마토는 과육 자체가 원래 무척 연하답니다. 더 맛있게 드시려면 치즈와 함께 샐러드로 만들거나, 살짝 구워 간단한 요리에 곁들여보세요.


색부터 다른 컬러 토마토

출처kurly.com

흔히 먹는 방울토마토가 조금 심심하시다고요? 그렇다면 경쾌한 식감으로 미각과 청각을 자극하면서 각기 다른 맛과 색으로 골라 먹는 재미를 주는 컬러 방울토마토를 만나보세요.

출처kurly.com

작은 방울토마토에 알록달록한 색이 입혀진 컬러 방울토마토는 보는 것만으로도 즐거운데요. 그 색만큼이나 맛도 다채롭습니다. 빨간 방울토마토는 딱 우리가 생각하는 토마토의 그 맛이고요. 노란색은 좀 더 달콤하며, 검붉은 토마토는 아삭아삭하고도 상큼한 맛이 일품이예요. 먹고 남은 오래된 빵을 사용해 이색 샐러드를 해먹어도 좋습니다.

판자넬라 샐러드 RECIPE

출처kurly.com

재료 : 컬러 방울토마토 1/2팩, 바질 10장, 소금, 후추, 바게트 or 딱딱한 식감의 빵, 발사믹 식초 3큰술, 꿀 1/2큰술, 올리브유 1큰술

출처kurly.com
  1. 반으로 가른 방울토마토에 소금을 골고루 뿌려 냉장고에 넣어두세요.
  2. 볼에 발사믹 식초와 꿀, 올리브유를 넣고 잘 섞어 드레싱을 만듭니다.
  3. ①의 방울토마토에 ②의 드레싱을 고루 뿌려 주세요.
  4. ③을 접시에 옮기고 드레싱과 빵, 바질을 골고루 뿌려 주면 완성!

주렁주렁 매달린 칵테일 토마토

출처kurly.com

포도처럼 줄기에 송이째 매달려 있는 모습이 낯선 재미를 주는 칵테일 토마토. 손바닥 안에 쏙 들어오는 아담한 크기를 자랑합니다. 색감도 일반 토마토에 비해 짙은 만큼 영양도 풍부하죠.

출처kurly.com

당도는 크게 높지 않지만 토마토 본연의 내음이 신선하게 살아있어요. 풍성한 과즙, 무르지 않는 과육은 먹는 맛, 씹는 맛을 더해준답니다. 톡 따먹는 이색 토마토는 손으로 들고 먹기에도 좋아요.


이름만큼 사랑스러운 마틸다 토마토

출처kurly.com

방울토마토가 좋지만 식감이 조금 부족하게 느껴지고, 일반 토마토는 씹는 맛이 좋지만 생으로 사용하기에 불편하시다고요? 그럴 땐 마틸다 토마토를 드셔보세요.

출처kurly.com

마틸다 토마토는 두 종류 토마토의 중간 크기로 각각의 장점만 살렸습니다. 과육이 매우 탄탄해서 완숙된 상태 그대로 수확할 수 있기 때문에 영양도 뛰어나고 일반 토마토에 비해 당도가 높고 뒷맛이 깔끔해 요리에 사용하기도 좋답니다.

작성자 정보

마켓컬리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