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KT 에스테이트

연령대별 1인가구의 노후준비…이건 꼭 기억하라

8,26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1인가구가 늘어나면서 그들의 노후준비가 중요한 과제로 떠올랐습니다. 그러나 실제 준비를 하고 있는 비중은 얼마 되지 않고 있다는 지적인데요. 지금이라도 늦지않게 노후준비 하는 방법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1인가구 평균소득, 전체가구대비 절반도 못 미쳐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작년 4사분기 1인가구의 월평균 소득은 약 173만원 정도입니다. 이는 전체 평균소득 대비(375만원) 46%로 절반에도 못 미치는 수준입니다.


싱글 라이프라고 하면 꽤나 화려할 것이라고 생각이 들지만 실제로는 그렇지 못한 것이죠. 부양가족이 없어 생활비 지출이 타 가구 대비해 적을 순 있지만 소득이 적기 때문에 노후를 대비하기 위한 준비가 소홀해 질 수 있습니다.


따라서 지금이라도 늦지 않게 노후준비를 하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쇼핑 등 소비 많은 20대, 저축습관 먼저!

그렇다면 연령대별로 어떻게 준비하는 것이 좋을까요? 우선 20대입니다.


신한카드 빅데이터 자료에 의하면 20대 1인가구의 소비 이용 비중에서 압도적으로 차지하고 있는 것이 바로 쇼핑입니다. 따라서 20대 싱글족이 노후를 준비하기 위해선 소비를 통제하는 것부터 시작해야 할 것입니다.


물론 20대라는 나이 자체가 노후와는 거리가 멀다고 생각해 소비성향이 대체적으로 강하지만 또 한편으로는 나이가 어리기 때문에 노후를 준비할 수 있는 기간이 길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20대부터 저축하는 습관을 기른다면 탄탄한 노후준비가 가능할 것입니다.

소득수준 높은 30대, 다양한 포트폴리오로 노후준비

30대 1인가구도 20대와 비슷하게 높은 소비성향을 가지고 있습니다. 번 돈의 반 정도를 쇼핑에 사용하고 있는데요. 역시 지출을 제한하고 저축을 늘려야 하는 방향으로 노후준비가 필요합니다.


특히 소득에 있어서도 20대 대비 더 많이 벌기 때문에 30대야 말로 노후준비에 있어 가장 좋은 시기입니다. 연금, 저축, 보험뿐만 아니라 부동산, 펀드, 증권 등 다양한 포트폴리오로 운영한다면 전체적으로 손실위험이 감소하고 균형 있는 노후 준비가 가능합니다.

40대, 중복보험 정리하고 의료비 저축해야

40대는 쇼핑이나 여가, 외식 등의 지출이 줄어드는 대신 의료비, 교통비 등 필수적인 비용은 점차 늘어나는 시기입니다.


특히 나이가 들수록 경제적으로 어려워지는 이유 중 하나가 의료비 지출 증가 때문인데요. 이때 필요한 것은 중복보험을 정리하고 의료비를 저축하는 것입니다. 중복되거나 보험료에 비해 보장혜택이 적은 상품, 실익이 낮은 상품을 정리해 부담을 낮추는 대신 의료비 저축을 통해 쓸 돈을 마련하는 것이죠.


그리고 노후에 필요한 현금흐름을 위해 소액이라도 연금준비를 시작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노후에 거주할 주택을 구입할 경우 과도한 대출은 피해야 합니다. 일찌감치 부동산에 관심을 갖는 경우 경매 등 저렴하게 주택을 구입할 수 있는 방법을 우선 고려하고 노후에 임대수익을 거둘 수 있는 소형 주택 등을 보유하는 것도 은퇴 이후를 위해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50대 이상, 퇴직 후 현금흐름이 막히지 않아야

50대 이상의 싱글족은 퇴직후의 삶을 고려해야 합니다. 자식에게 용돈을 받을 수 없기 때문에 퇴직 후 현금이 계속 나올 수 있는 장치 마련이 시급한데요. 가장 좋은 것은 은퇴 후에도 계속 일을 하는 것이겠죠.


요즘 지자체를 중심으로 은퇴 후 제 2의 직업을 꿈꾸는 이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는데요. 이런 지원들을 적극적으로 활용해도 좋습니다.


또한 건강관리를 철저히 해서 의료비 지출을 줄이는 노력도 필요하고요. 현재 살고 있는 집이 자가라면 주택연금으로 현금 흐름이 원활하도록 하는 것이 좋습니다.

감성적인 어려움에 대한 노후준비도 필수!

노후 준비라고 한다면 보통 경제적인 부분만을 생각하기 마련이지만 감성적인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한 준비도 필요합니다.


신한카드 빅데이터 자료(2017 빅데이터 플래그십 프로젝트)에 의하면, 혼자 사는 중장년층 4명 중 1명은 밥을 먹거나 영화를 보는데 서툴고 힘들어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반면 20~30대의 경우 16.2%가 혼자 여가활동을 하는 것을 어려워했고요. 나이 들수록 쓸쓸함, 외로움 등을 이겨 내기 위해 다양한 친목모임에 참석하고 취미활동을 적극적으로 하는 등의 노력도 필요합니다.

노후준비의 가장 좋은 시기는 내일이 아닌 바로 지금!

1인가구는 다인가구에 비해 저축과 투자에 대한 관심이 상대적으로 적습니다. 결혼이나 출산, 자녀교육 등 큰 목돈이 들어가는 생애 이벤트가 제한적이라 심리적으로 노후 준비를 위해 돈을 모아야겠다는 중압감이 덜한 것이죠.


그러나 소득도 적은데다 자기 삶을 스스로 책임져야 하기 때문에 어쩌면 다인가구보다 더욱 철저하고 꼼꼼한 노후준비를 해야만 합니다.


현재 자기가 어떤 연령에 속해 있던 노후준비의 가장 좋은 시기는 바로 지금이라는 사실을 명심하고 경제적으로 정서적으로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노력해야 하겠습니다.

작성자 정보

KT 에스테이트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