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한국프로축구연맹

[K리그 전훈] '최고의 해' 보낸 김진야 "주어진 포지션에서 항상 첫 번째 선택지 되고 싶다"

9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따며 개인적으로도 "최고의 한 해"를 보낸 김진야.
인천에서 어느덧 중요한 역할을 맡게 된 그에게 안데르센 감독이 가장 자주 하는 말이 뭔지 물었다.

"앞으로! 라는 말을 자주 하시는 것 같아요. 워낙 공격적인 축구를 좋아하셔서 그런지... 역습 상황에서나 공격을 할 때나 선수들에게 (한국말로) '앞으로!'를 외치는 걸 보고 좀 신기하다고 생각했어요"

한창 훈련에 매진하는 요즘, 아직 김진야는 새 시즌 인천에서 공격적인 역할을 맡을지, 혹은 수비적인 역할을 맡게 될지 모른다.
그렇지만 한 가지는 확실하다고 했다.

"아직 어떻게 될지 모르지만, 주어진 포지션에서는 항상 첫 번째 선택지, 그러니까 팬들이 생각했을 때에도 가장 먼저 머리에 떠오르는 선수가 되고 싶어요."

작성자 정보

한국프로축구연맹

    실시간 인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