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키노라이츠

연예계 은퇴 생각하고 만 20세에 군 입대 했던 ‘정변의 정석’ 이 배우

174,12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지난 2000년 MBC ‘가시고기’로 데뷔한 배우 유승호는 아역으로 시작해 성인 연기자로 자리매김한 대표적인 스타로 손꼽히는데요.

출처스토리제이컴퍼니

꾸준히 연기 활동을 이어오며 탄탄한 필모그래피를 쌓아온 유승호는 2013년 21살이라는 비교적 어린 나이에 군 입대를 선택해 화제를 모은 바 있습니다.

출처스토리제이컴퍼니

대중들은 유승호가 ‘군대를 빨리 다녀온 뒤 안정적으로 연기를 하려는 것이 아니냐’라고 예상했지만 그의 행보에는 연예계 은퇴까지 고려할 만큼 많은 고민이 숨겨져 있었습니다.

출처스토리제이컴퍼니

한 인터뷰에서 유승호는 군대에 관련해 “MBC ‘보고싶다’에 출연할 때 연기에 대해 생각이 많아지던 시기였다. 사실 비겁했다. 전 군대로 도망간 거였다. 시간을 갖고 싶었다. 이런 비겁한 선택이 잘 포장됐을 뿐이다”라고 말했습니다.

출처스토리제이컴퍼니

어린 시절 어려운 집안 형편으로 어머니의 손에 이끌려 아역배우가 된 유승호는 군 입대 당시 연기에 대한 고민으로 힘들어하고 있었는데요.

출처스토리제이컴퍼니

하지만 그는 군대에서 티비를 통해 남자 배우가 연기를 하고 있는 것을 보고 ‘나도 잘 할 수 있는데’라는 생각을 하며 연기의 소중함을 깨달았다고 합니다.

출처SBS ‘한밤의 TV연예’

자신의 직업에 대해 깊이 고민하는 시간을 가진 유승호는 전역 후 다수 드라마, 영화에서 한층 성숙해진 연기를 선보이며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했습니다.

넷플릭스, 웨이브, 티빙, 왓챠를 쓰는데 아직 안깔았다고? 😮

위 사진을 클릭하여 지금 무료로 사용해보기 👆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