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키노라이츠

헐리웃 최고감독과 어깨를 나란히 한 봉준호의 추천 영화는?

세계 최고 감독들이 추천한 영화 6편

4,50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봉준호 감독

출처Academy Awards

출처IndieWire


지난 11일 미국 영화 전문 웹사이트 인디와이어(Indiewire) 에서는 “타란티노, 봉준호 및 기타 최고 감독들이 보고 싶어하는 30편의 영화 스트리밍” 이라는 기사를 게재했는데요.  넷플릭스 등 여러 OTT 플랫폼을 통해 제공되고 있는 영화 중 세계 최고의 감독들의 추천 작품 30편 중 봉준호 감독을 포함한 세계 최고 감독들의 추천작 6편을 뽑아봤습니다. 


1. 크리스토퍼 놀란 : <퍼스트 맨>


영화 <다크나이트>, <인셉션>으로 잘 알려진 크리스토퍼 놀란의 추천 작품은 데미안 샤젤 감독의 <퍼스트맨> 입니다. 라이언 고슬링이 주연을 맡으며, 아폴로 11호를 타고 달에 다녀왔던 우주인 닐 암스트롱의 일대기를 그린 이 영화에 대해 놀란 감독은 "이 영화는 우주에서 일어 나는 상황을 매력적인 디테일과 엄청난 몰입감으로 훌륭하게 재현 해낸, 샤젤 감독 특유의 장점이 잘 드러나는 작품" 이라며 극찬했습니다.


2. 쿠엔틴 타란티노 : <소셜 네트워크>


<킬빌>, <펄프픽션>의 감독 쿠엔틴 타란티노 는 지난 5 월 프리미어 매거진 과의 인터뷰에서 2010 년대 최고의 영화를 <소셜 네트워크>로 뽑은 바 있는데요. 그 이유를 묻자 그는 “최고라서 1 위, 그게 다에요! 모든 경쟁작들 압도합니다.” 라고 답했습니다. 특히 타란티노 감독은 <소셜 네트워크>의 각본을 만든 ‘아론 소킨’에 대해 “가장 활발한 대화가” 라며 칭찬하기도 했으며, 참고로 아론 소킨은 <소셜 네트워크> 를 통해 2010년 아카데미 각색상, 골든 글로브상 각본상, 영국 아카데미상 각색상 등 주요 영화제에서 수상한바 있습니다.


3. 기예르모 델 토로 : <고스트 스토리>


<퍼시픽림>, <헬보이>, <판의미로>를 만든 멕시코 출신 감독 기예르모 델 토로는 2017 년 인디와이어와의 인터뷰에서 데이비드 로어리의 영화 “고스트 스토리”가 올해 최고의 영화라고 말한바 있습니다. 그는 이후에도 SNS를 통해 <고스트 스토리>를 걸작이자 지금까지 제작 된 최고의 영화 유령 이야기 중 하나로 극찬하기도 했는데요. 케이시 애플렉이 죽은 후 집에서 유령이 되는 남자 역을 맡은 이 영화는 롤링스톤지 선정 올해 최고의 톱10 영화에 오르기도 했습니다.


4. 웨스 앤더슨 : <이웃집 토토로>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로 유명한 영화감독 웨스 앤더슨은 이전부터 미야자키 하야오의 애니메이션 영화에 대한 사랑을 표현하고는 했는데요. 인터뷰에서 그는 “자연을 느낄 수 있는, 미국 영화에서는 경험할 수 없는 색다른 느낌이 있는 영화” 라며 본인의 작품 <개들의 섬>을 만들 때 미야자키 하야오의 영화 <이웃집 토토로>가 큰 영감을 주었다고 밝힌바 있습니다.


5. 봉준호 : <유전>


<기생충>으로 세계적인 감독 반열에 오른 봉준호 는 아리 애스터 감독의 공포영화 <유전>을 최고의 작품으로 뽑았는데요. 영화 <유전>의 시나리오 책에 서문을 직접 써줄 정도로 애정을 표현했던 봉준호 감독은 “이 영화는 오컬트적인 요소들이 영리하고 빈틈없이 짜인 흠잡을 데 없는 장르 영화이지만, 난 장르가 진짜 공포의 표지에 불과하진 않은지 궁금하다. 진짜 공포는 가족 자체에서 나오기 때문이다. 이 영화에서 가장 무서운 장면 중 하나는 조명이 어둡게 비치는 저녁 식사 장면이다. 이 장면은 오컬트적인 요소가 전혀 없고, 토니 콜렛의 폭발적인 퍼포먼스에만 전적으로 의존하고 있다. 이 영화는 표면적으로는 자손대대로 악마에 의해 삼켜진 한 가족이 겪는 지옥에 관한 것이지만, 사실 가족 그 자체가 (또는 혈연으로 정의되는 그 유대 관계가) 지옥이라는 작품이다.” 라는 평을 남긴바 있습니다.


6. 아담 맥케이 : <기생충>


<빅쇼트>, <앵커맨>으로 알려진 감독 아담 맥케이는 기생충이 미국에서 개봉하기도 전인 작년 8월, 트위터에 “오늘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 을 봤다. 재밌고, 불안하고, 기념비적이다. 자본주의 추종에 관해 지금껏 만들어진 가장 위대한 영화적 발언이다.” 라며 극찬을 남겼는데요. 

출처Adam McKay 트위터


인디와이어와의 인터뷰에서도 "정말 나를 쓰러뜨린 영화는 '기생충' 이었다” 며 최고의 영화로 뽑기도 했습니다. 참고로 여러 언론에 따르면 HBO에서 준비 중인 기생충 드라마화에 봉준호 감독과 아담 맥케이가 같이 손을 잡았다고 하는데요. 어떤 흥미로운 작품이 나올지 기대됩니다.

'또봇' 성우 신경선이 말하는 더빙의 세계

대원방송에서 활약했던 '또봇'의 '신경선' 성우님께 듣는 직업으로서의 성우!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