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키노라이츠

4월 10일 넷플릭스에서 가장 먼저 만나볼 수 있는 한국 영화

알짜배기 영화계 단신 뉴스

12,596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4월 10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를 앞둔 영화 '사냥의 시간'이 캐릭터 미공개 스틸을 공개했다.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 개국에 공개되는 '사냥의 시간'은 새로운 인생을 위해 위험한 작전을 계획한 네 친구와 이를 뒤쫓는 정체불명의 추격자, 이들의 숨 막히는 사냥의 시간을 담아낸 추격 스릴러다.

<사냥의 시간>미공개 캐스틸 공개

<사냥의 시간>은 한국 영화 최초로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의 베를리날레 스페셜 갈라 섹션에 초청받으며 화제를 모았다. 또한 <파수꾼>으로 제32회 청룡영화상 신인감독상 수상 및 평단의 만장일치 극찬을 받은 윤성현 감독의 차기작이자 이제훈, 박정민, 최우식, 안재홍의 만남으로도 관객들의 뜨거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사냥의 시간>이 공개한 미공개 캐릭터 스틸은 정체불명 추격자에게 사냥감이 된 네 친구의 숨 막히는 긴장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한 차례 총격전이 지나간 엘리베이터 안에 있는 준석의 긴장된 표정은 친구들을 위험한 상황으로 끌어들인 그의 절망을 담아냈다. 언제 어디서 총알이 날아올지 모르는 위험 속에 몸을 숨기고 두려움에 떨고 있는 장호, 준석의 무모한 계획을 걱정하면서도 적극적으로 도와온 기훈이 다급하게 어디론가 내달리는 모습 역시 이들을 둘러싼 위협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홀로 남아 어디론가 전화를 거는 상수의 주위로 묘한 분위기가 그를 감싸고 있어 궁금증을 더한다.

4월 10일 넷플릭스를 통해 가장 먼저 만나볼 수 있다.

올여름, 한국형 사이언스 픽션 장르 선보이다

하니(본명 안희연)가 ‘SF8’(에스 에프 에잇)의 ‘하얀 까마귀’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소속사 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는 2일 오전 하니의 <하얀 까마귀> 캐스팅 소식을 전했다.

MBC, 한국영화감독조합(DGK), 웨이브(wavve)가 손잡고 수필름이 제작하는 영화와 드라마의 크로스오버 프로젝트 'SF8'은, 가까운 미래를 배경으로 기술 발전을 통해 완전한 사회를 꿈꾸는 인간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와 드라마의 크로스오버 작품으로 8인의 영화감독이 연출을 맡아 러닝타임 각 40분의 총 8편을 선보이는 옴니버스 시리즈다.

이 중 하니가 출연하는 <하얀 까마귀>는 생방송 VR 게임쇼에 출연한 BJ 주노가 가상 현실 세계에 갇히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하니는 연약하고 청순한 이미지를 지닌 공포 게임 전문 인기 BJ 주노 역을 맡았다.

8편의 작품 중 첫 주자로 선택된 <하얀 까마귀>는 영화 <은밀하게 위대하게>, <김복남 살인사건의 전말>로 흥행과 작품성을 모두 잡은 장철수 감독이 연출한다. 가상 현실이라는 새로운 소재를 감각적으로 그려낼 장철수 감독과 배우로서 성공적 데뷔를 알리며 화제를 모았던 하니의 만남이 기대를 모은다. 최근 웹드라마를 통해 수준급 연기력을 보여준 하니는 이번 공포 영화를 통해 진정한 배우로 거듭날 예정이다.

<F8>은 <무서운 이야기> 시리즈, <내 아내의 모든 것>, <정직한 후보> 등 20편 이상의 영화제작 노하우를 쌓아온 수필름이 제작을 맡고, DGK 대표 민규동 감독이 크리에이터를 맡아 1년여에 걸친 준비 끝에 완벽한 캐스팅으로 시작을 알렸다. 한국판 오리지널 SF 앤솔러지 시리즈를 표방하며 AI, AR, VR, 로봇, 게임, 판타지, 호러, 초능력, 재난 등 다양한 소재의 작품으로 탄생할 ‘SF8’은 이후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하여 7월 OTT 플랫폼 웨이브에 ‘감독판’으로 선 공개, 이어 8월에 MBC에 4주간 걸쳐 2편씩 ‘오리지널’ 버전으로 방송될 예정이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