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전국투자자교육협의회

나 대신 돈 벌어올 소득원을 만들자!

13,12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나 혼자 사는 화려한 싱글~

얼마나 아름답고 자유로운가~!

   

혼자만 잘 먹고 잘 살면 되는 줄 알았는데...

그러나! 내가 갑자기 아프다면? 의지할 부모님도 돌아가셨다면?

나 대신 돈 벌어올 소득원을 만들자!

혼자 살아가는 사람이 소득이 갑자기 없어지게 되었다고 가정해보자.

 

앞으로 어떻게 살아가야 할지 난감할 것이다.

또한 이러한 상태에서 부모님이 돌아가신다면, ‘이제는 나를 돌봐줄 사람이 없구나.’라는 생각에 깊은 고민을 하게 될 것이다.

소득이 없어지는 원인은 ‘은퇴’를 하거나 ‘질병, 사고’로 인한 것이다.

이러한 갑작스러운 상황으로 내가 소득이 없다면, 어떻게 할 것인가?

그래서 나 대신 돈을 벌어줄 수 있는 소득원이 필요한 것이다.

 

갑작스러운 질병이나 사고로 인해 발생하는 비용은 우발부채라고 생각해볼 수 있다.

이러한 우발부채에 대응하기 위한 것 중 하나가 바로 ‘보험’ 상품이다.

 

“소득이 없어질 때,

내 삶을 유지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한 고민이 필요하다.

 

체크!!

∨ 혼자 살아갈 때, 대비해야 할 것

∨ 소득이 끊길 때, 대비해야 할 것

∨ 비용이 늘어날 때, 비용을 충당하기 위해 대비해야 할 것

 

이러한 대비를 충분히 해야 비재무적(인적 자본)인 부분들도 관리할 수 있게 된다.

비혼인 사람들의 고민!!!!!!

“나를 부양해줄 가족이 없으니, 스스로 내 삶을 잘 살아야겠다는 생각”과 함께 “재무적인 투자 방법”에 대한 고민을 시작할 필요가 있다.

 

혼자 사는 ‘비혼’이 재무설계를 한다면, 다음의 2가지로 구분해 생각해 볼 수 있다.

1. 치료비 문제도 있지만, 아픈 기간 동안 소득 단절의 문제 발생

2. 아프거나 다쳤을 때 큰 자금을 보장해주는 금융상품에 대한 고민

혼자 살더라도 ‘내집’이 있다면 이를 통해 노후를 준비할 수 있는 방법들을 생각해 볼 수 있게 된다.

 

예를 들면 ‘집’을 담보로 주택 연금을 수령하며 살아가는 방법이 될 수도 있다.

아프거나 다쳤을 때 도움을 주는 금융 상품인 보험부터,

은퇴 후 주택 연금을 받을 수 있는 내 집 마련을 위한 준비까지!

※ 상기 내용은 아래 영상의 주요내용을 바탕으로 작성되었습니다.


- 본 콘텐츠는 이용자의 자산관리 및 금융 지식 향상을 목적으로 작성된 교육 콘텐츠입니다.

   

- 본 콘텐츠에서 제공되는 금융상품 및 시장 정보 등을 이용하여 투자를 했을 시 발생하는 손실의 귀책사유는 이용자에게 귀속되오니 투자는 이용자 자신의 판단과 책임하에 신중히 결정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금융투자상품은 원금보장이 되지 않을 수 있으며, 자산운용 결과에 따라 이익 또는 손실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작성자 정보

전국투자자교육협의회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