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전국투자자교육협의회

알고 투자하면 돈이 보이는 글로벌 ETF

96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간단하게 요약하면, 인덱스란 전체 주식 시장의 상황을 나타내기 위해 특정 조건에 맞는 종목들을 평균한 값입니다. 예를 들어 미국의 S&P500은 미국에 상장되어 있는 우량 기업 500개의 시가총액을 1982년 8월 12일을 100으로 두고 변화한 값을 나타낸 것이고, 한국의 코스피200은 1993년 1월 3일을 기준으로 한국의 대표 기업 200개의 시가총액이 변화한 값을 나타낸 것입니다.

인덱스를 구성하는 원리는 간단합니다. 우수한 기업은 더하고, 나쁜 기업은 뺀다.

아래 표에 나타나있는 것처럼 S&P500에는 2018년 한 해 동안 16개 종목이 빠졌고, 16개 종목이 포함됐습니다.

이런 인덱스를 추종하는 투자방법에 대해서 투자자들의 많은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이번 시간에는인덱스를 추종하는 투자방법 중에서 글로벌 ETF에 대하여 상세히 알아보기로 합니다.

글로벌 ETF는 말 그대로 폭발적인 성장을 거듭하고 있습니다. 세계적 ETF 운용사인 블랙락(Blackrock) 통계에 따르면 2006년 글로벌 ETF 시장 규모는 약 6000억 달러, 10년 뒤인 2016년 9월에는 3조4000억 달러로 5배가 넘게 성장했습니다. 그리고 2018년에는 무려 5.4조 달러에 달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국내도 상황은 마찬가지입니다. 국내 ETF 거래규모는 세계 3위(1위 미국, 2위 일본)에 달할 정도로 활성화 되어있으며, 2002년 시장 개설 당시 4종목에 불과하던 것이 2018년 353종목으로 늘어났습니다. 순자산 규모도 40조원을 돌파하며, 10년 연평균 성장률은 무려 31%로 전세계 ETF 시장 성장률(19%)을 크게 웃돌고 있습니다.

앞에서도 설명했던 것처럼 국내를 포함한 전세계 투자자들이 ETF를 선호하는 가장 큰 이유중 하나는 비교적 쉽고, 편리하기 때문입니다. 특히 지수연동형 ‘상장지수펀드(ETF)’는 시장 전체를 한 번에 살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으로 투자자들에게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예를 들자면 미국종합주가지수인 ‘S&P500지수’에 연동된 ETF를 매매한다면 주식회사 미국을 주식과 같이 실시간으로 사고, 팔 수 있게 됩니다. 무엇보다 소액으로 투자가 가능하다는 점도 큰 매력입니다.

미국의 시가총액 1,2,3위를 차지하고 있는 애플,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를 1주씩만 사모으려해도 약 200만원이 넘는 금액이 필요하지만, 기술 기업들을 모아놓은 나스닥ETF인 ‘QQQ’를 산다면 미국의 주요 IT 기업들을 약 20만원 안팎의 금액으로 투자할 수 있게 됩니다.

또한 미국에 상장된 ETF는 전세계 원하는 국가에 대부분 투자가 가능하며, 특정 테마 및 업종 등 자신의 취향에 맞는 스타일대로 골라 담을 수 있게끔 수 많은 상품들이 상장되어 있으므로 투자 대상도 넓어진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예를 들어 나스닥100 지수를 추종하는 Invesco QQQ(QQQ)는 현재 104개의 종목을 담고 있습니다. 2018년 11월 3일 현재 QQQ의 보유종목 상위 10개 및 비중은 아래와 같습니다.

‘알고 투자하면 돈이 보이는 글로벌 ETF’ 다음 편에서는 글로벌 ETF에는 어떤 종류가 있고 어떻게 선택해야 하는지,인덱스 투자 시 어떤 점을 유의해야 하는지에 대해서 알아보고자합니다.

- 본 콘텐츠는 이용자의 자산관리 및 금융 지식 향상을 목적으로 작성된 교육콘텐츠이오니 참고 자료로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본 콘텐츠에서 제공되는 금융상품 및 시장 정보 등을 이용하여 투자를 했을 시 발생하는 손실의 귀책사유는 이용자에게 귀속되오니 투자는 이용자 자신의 판단과 책임하에 신중히 결정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금융투자상품은 원금보장이 되지 않을 수 있으며, 자산운용 결과에 따라 이익 또는 손실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작성자 정보

전국투자자교육협의회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