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잇다

신입에게 경력을 바랄까요?

67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안녕하세요, 잇다 멘토님. 프로그래밍을 전공한 멘티입니다. 대학을 다닐 땐 전공이 제 길이 아니라 생각해서 잠시 방황했었는데요. 졸업하면서 공부했던 걸 복습하다 보니 프로그래밍에 다시 흥미를 느껴서, 전공을 살려 취업하고자 합니다.

출처ⓒVeja

현재 저는 C, java, 자료 구조를 보면서 손 코딩도 연습하고 정보 올림피아드 문제들을 보며 프로그래밍을 공부하고 있습니다. SW 입사 시험을 보는 곳이 많던데 입사 시험을 위해 어떤 것을 더 공부해야 할까요? 어떤 점을 더 보면 좋을지 조언 부탁드립니다. 


학부생일 때 오픈 소스를 이용한 슈팅 게임이나 채팅프로그램, 앱, 웹 페이지를 만든 경험이 있습니다. 이 정도의 경험으로도 IT 입사에 큰 문제는 없을까요? 현재 한 회사의 공고를 보니 플랫폼 개발, 웹서비스 개발 등 직무가 다양한데 경험한 것이 별로 없어서 걱정이 큽니다. 입사 후에 받는 교육에선 주로 어떤 것을 배우나요? 


방황했던 시간이 있다 보니 너무 늦은 건 아닐지 불안합니다. 현업에서 어떤 일을 하는지 감이 잡히지 않아 두려움도 큽니다. 많은 사람이 사용하는 새로운 IT 서비스를 개발하고 싶다는 큰 목표가 생겼지만, 자소서에 ‘입사 후 포부’란만 봐도 막연합니다.


선배님이자 멘토님으로서 많은 조언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안녕하세요, 멘티님. 자기소개서를 쓸 때마다 문항들 때문에 난감하시죠? 수업 시간엔 진도 따라잡기에 급급해 진로 고민을 할 시간도 없었는데 말이죠. 불안한 그 심정 충분히 공감합니다. 그런데도 멘티님은 명확한 방향성을 가지고 꿈을 향해 나아가고 있는 것 같습니다.

출처ⓒpor suwat

멘티님이 비교적 단순하게 느끼셨던 코딩 경험들, 예를 들어 슈팅 게임, 채팅 프로그램, 앱 제작, 모두 제가 보기엔 훌륭한 경험들입니다. 자료구조, 알고리즘 공부, 손 코딩, 정보 올림피아드 문제 공부도 역시 최고라고 할 수 있는 준비 방향입니다. 멘티님의 지난 이력과 공부 방향에 대해 확신을 가져도 된단 말씀부터 드립니다.

유용한 책이나 자료를 활용해 공부해 보세요

정보 올림피아드 문제로 공부하는 것이 부담되지 않는다면 그대로 공부하시길 추천합니다. 하지만 많은 시간이 걸리는 것이 부담스럽다면, 책 한 권을 추천해드리고 싶어요. 바로 <프로그래밍 면접, 이렇게 준비한다>라는 책인데요. 


JAVA 버전도 있으니 둘 다 공부하면 좋습니다. 책은 면접에서 자주 나오는 문제들을 푸는 방법과 각종 요령에 관해 설명하고 있어요. 정보 올림피아드보다 조금 쉬운 문제들이라 부담 없이 공부하실 수 있을 거예요. 면접 요령도 있으니 함께 읽어보세요.

출처ⓒAlexxndr
자기소개서에서 경험만큼 강력한 무기는 없다

프로그램을 만든 경험을 자기소개서에 잘 녹여보세요.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느꼈던 어려움, 해결방안에 대해 자세히 쓰면 좋습니다. 현업에서 일하는 사람들도 맡은 프로젝트는 모두 다르지만 결국 문제 발생, 문제 해결을 반복하는 것은 똑같거든요. 그래서 인사담당자는 실제 프로젝트를 해본 사람을 선호합니다. 그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를 쓴 자기소개서가 눈에 띄겠죠.

신입사원에게 직무 교육은 필수다

입사 후 교육에 대해서도 질문 주셨는데요. 회사마다 달라서 정답을 얘기하긴 힘듭니다. 대신 전반적인 이야기를 해볼게요. 대기업은 교육이 오히려 길고, 중소기업은 짧은 편입니다. 각 부서에서 어떤 일을 하는지 감을 잡는 정도까지만 강의합니다. 자세한 건 해당 부서에 들어가서 실무자들에게 직접 배우는 프로세스입니다. 너무 걱정 안 하셔도 됩니다. 신입사원에게 교육을 하고 그에 맞는 직무를 주는 것 역시 선배들의 할 일이니까요.


기업에서 신입사원을 뽑을 땐 당연히 지원 직무를 다뤄본 적 없음을 전제로 생각합니다. 플랫폼 개발, 웹서비스 개발 등을 할 줄 안다면 신입이 아니라 경력이겠죠? 개발을 직접 해본 적은 없더라도 자료구조와 알고리즘을 기반으로 알고 있는 것만 실력 발휘를 해도 충분합니다. 거듭 말씀드리지만 신입한테 직무 능력을 기대하지 않습니다. 너무 걱정 마세요.

출처ⓒHyejin Kang
SI 기업인지, IT 회사인지 가고 싶은 분야를 결정하세요

추가로 조언 드리고 싶은 게 있습니다. 컴퓨터 전공을 살려서 갈 수 있는 분야에는 크게 두 가지가 있습니다. 대기업에서 계열사로 운영하는 SI 기업, 인터넷 서비스를 운영하는 IT 회사. 대표적인 SI 기업은 삼성 SDS, SK C&C, LG CNS 등이 있고요. IT 회사로는 네이버, 카카오 등이 있지요.


두 갈래 중 어느 곳을 들어가느냐에 따라 미래가 많이 달라집니다. 둘 다 개발은 하는데 SI 기업은 사내 서비스 개발을 주로 담당합니다. 예를 들어 사내 출결 시스템 제작, 물류 시각화 시스템 구축 등과 같은 일이죠. IT 회사는 아시다시피 대부분의 앱이나 웹서비스 등을 개발합니다. 이 차이를 분명히 인지하시고 분야를 선택하면 좋을 것 같아요. 


취업난이 심하긴 하지만 멘티님처럼 명확한 방향성을 가지고 준비한다면 분명 좋은 결과 얻으실 거라 생각합니다. 앞으로도 지금처럼 해나가시면 될 거예요. 멘티님의 성공을 기원합니다.


ⓒ저작권은 해당 멘토에게 있으며, 콘텐츠의 편집 및 전송권은 잇다가 가지고 있습니다.



▼ 더 풍부한 콘텐츠를 보고 현직자를 직접 질문하고 싶다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