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알렛츠 ALLETS

알고 보니 임자 따로 있었던 노래들

가창력, 음색, 창법 등 빠지는게 없는 가수들..!

20,72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자신의 노래가 아닌데 ‘어? 이거 그 가수 노래 아니었어?’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다른 사람의 노래를 부르면서 남다른 소화력을 보여주는 가수들이 있다. 일명 ‘니 노래 내 노래’ 스킬을 시전하며 원곡 가수랑은 또 다른 매력으로 완벽하게 노래를 소화한 가수들을 알아보자.


김연우-나와 같다면

출처MBC <나는 가수다>

출처박상태 데뷔앨범 ‘Lady’s Man’

과거 MBC <나는 가수다>에 출연한 김연우는 박상태 원곡의 ‘나와 같다면’을 열창해 큰 화제가 된 바 있다. 방송 이후 ‘나와 같다면’은 제2의 전성기를 누리면서 김연우 원곡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이 생겨났을 정도로 김연우로 인해 유명세를 치렀다.


‘나와 같다면’은 잘 알려진 것처럼 김장훈이 원곡 가수라고 생각하는 사람이 많지만, 1995년 가수 박상태가 발표한 곡이다. 박상태는 김연우의 청아하면서도 화려한 고음이 돋보이는 보컬과는 다르게 담백하고 과장되지 않은 순수한 창법의 매력이 듬뿍 담겨있다. 

정승환-사랑에 빠지고 싶다

출처SBS <K팝스타 4>

출처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출처소울패밀리 프로덕션

지금의 정승환을 있게 한 노래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정승환의 대표 커버 곡 ‘사랑에 빠지고 싶다’. 과거 SBS 에 출연한 정승환은 출연 당시 고등학생이라는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김조한 원곡의 ‘사랑에 빠지고 싶다’를 짙은 감성으로 표현해 많은 사람들을 감동시켰다. 현재 해당 영상은 현재 재생 수 740만 회를 넘기며 그의 저력을 입증했다.


이후 발라드 세손의 타이틀을 거머쥔 정승환은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해 ‘사랑을 빠지고 싶다’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유희열의 가장 의미 있는 곡이 무엇이냐는 질문에 ‘사랑에 빠지고 싶다’를 꼽으면서 “당시 토이(유희열) 앨범이 7년 만에 나왔는데, 토이(유희열)를 제치고 음원차트 1위를 했던 기억이 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임재범-너를 위해

출처MBC <나는 가수다>

출처JTBC <슈가맨>

2000년 발매된 4집 앨범에 수록되어 많은 사랑을 받았던 가수 임재범의 대표곡 ‘너를 위해’. 이 노래 또한 주인이 따로 있었다. 바로 가수 에스더인데, 제목 또한 ‘너를 위해’가 아니라 ‘송애’였다고. 신재홍 작곡가가 에스더에게 처음으로 노래를 주었고, 활동이 짧아 아쉬운 마음에 임재범에게 다시 곡을 주었다고 한다. 곡이 남자 버전으로 바뀌면서 가사도 조금 바뀌었다.


이후 임재범은 MBC <나는 가수다>에 출연해 ‘너를 위해’를 열창했다. 그 장면이 전파를 타자 노래가 음원 차트 1위에 등극하고, 수많은 패러디가 양산되는 등 상당한 파급력을 드러냈다. 

박효신-눈의 꽃

출처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출처SBS <한밤의 TV연예>

출처유튜브 채널 <中島美嘉 Official YouTube Channel> 캡처

박효신의 ‘눈의 꽃’은 한국에서 방영한 KBS2 <미안하다, 사랑한다>의 OST로 드라마의 인기를 타고 큰 사랑을 받은 노래다. 이 노래는 박효신이 사계절 내내 군대에서 불렀다는 말을 할 정도로 박효신의 대표 히트곡으로 잘 알려져 있다. 그러나 이 노래는 2003년도에 발매된 나카시마 미카의 ‘雪の華’ 원곡으로, 가사를 한국어로 비슷하게 번역해 박효신이 리메이크했다. 원곡의 분위기에서 벗어나 박효신 특유의 화려한 보컬이 단숨에 귀를 사로잡아 지금까지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인순이-거위의 꿈

출처KBS1 <열린 음악회>

출처SBS <이적의 음악공간>

많은 사람이 인순이의 노래로 알고 있는 ‘거위의 꿈’ 또한 원곡이 따로 있다. 원곡은 1997년 김동률과 이적이 결성한 그룹 카니발이 부른 노래이다. 취업으로 고민하는 청년들을 생각하며 쓴 노래로 많은 사람들에게 위로를 준 곡이기도 하다. 이 노래를 2007년도에 인순이가 KBS1 <열린 음악회>에서 부르면서 이목을 집중시켰다. 와닿는 가사와 그녀의 호소력 짙은 목소리가 대중의 공감을 불러일으킨 것이다. 이에 지금도 거위의 꿈의 원곡자를 인순이로 아는 사람이 많다.

부르기 싫어서 울었는데
'대박'난 노래들은??
▼▼▼▼▼

작성자 정보

알렛츠 ALLETS

Beyond Magazin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