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알렛츠 ALLETS

사람들이 잘 모르는 다이어트 끝판왕 식품

치즈가 다이어트 식품이라니...!

80,082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출처MBN <천기누설>

지난 5월 19일, MBN <천기누설>에서는 초당옥수수가 다이어트 끝판왕으로 소개됐다. 초당옥수수는 간식용 풋옥수수 가운데 당도가 가장 높은 옥수수로, 언뜻 보면 당분의 함량이 높아 다이어트에 방해가 되지 않을까 생각되지만, 초당옥수수는 찰옥수수, 우유, 닭 가슴살과 비교했을 때도 칼로리 함량이 100g 당 96Kcal로 가장 낮았다. 초당옥수수가 다이어트에 좋은 이유로는 리놀레산, 펩타이트 성분이 풍부해 콜레스테롤 배출을 도와주고 칼륨과 철분, 식이섬유가 풍부해 다이어트 시 부족한 영양소를 보충해줄 뿐만 아니라 포만감 유지에도 도움을 준다고 한다.


이처럼 사람들이 잘 모르지만 다이어트에 많은 도움이 되는 식품들을 알아보자.

귀리 우유

출처TV조선 <살림 9단의 만물상>

귀리는 정제하지 않은 통곡물로 일명 ‘착한 탄수화물’로 불리기도 한다. 이런 귀리로 만든 귀리 우유 또한 다이어트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는데…! 지난 1월 방송된 TV조선 <살림 9단의 만물상>에서는 귀리 우유에 대한 내용이 전파를 탔다. 귀리에 함유되어있는 베타글루칸이라는 식이섬유가 몸속 지방을 흡수해 배변 활동을 통해 배출해 다이어트에 효과적이다.


귀리 우유를 만드는 법은 다음과 같다. 먼저 귀리를 찬물에 30분 정도 불려 준다. 부드러운 식감을 좋아하는 경우는 3시간 정도 불려주면 된다. 불린 귀리는 수분이 날아갈 때까지 프라이팬에 중불에서 10분 정도 볶아준다. 이때, 식감이 부드러워질 수 있도록 꼭꼭 눌러가면서 납작하게 볶아줘야 한다. 볶은 귀리 2 큰 술을 우유 200mL에 넣으면 귀리 우유가 완성된다.


카카오닙스

출처게티 이미지 뱅크

출처채널A <나는 몸신이다>

과거 채널A <나는 몸신이다>에서는 중성지방과 체지방을 동시에 줄여주는 슈퍼푸드로 카카오닙스가 소개됐다. 카카오닙스는 초콜릿의 원료가 되는 카카오나무 열매 속 씨앗으로, 초콜릿과 다르게 첨가물이 전혀 없어 천연 카카오의 영양소 그대로 섭취 가능하다.


특히 카카오닙스에 함유된 ‘카테킨’ 성분은 체내 불필요하게 쌓인 노폐물과 중성지방을 배출하고 혈관을 깨끗하게 청소하는 데 도움을 준다. 뿐만 아니라 카테킨은 탄수화물이 지방으로 바뀌는 것을 억제해 체지방이 쌓이는 것을 막아 다이어트에 매우 큰 역할을 한다고 할 수 있다.

야콘

출처게티 이미지 뱅크

출처JTBC <닥터의 경고>

야콘은 고구마와 유사한 채소로 달콤한 맛 때문에 ‘땅속의 배’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다. 겉모양은 고구마와 닮았으나 고구마와 달리 전분이 거의 없다. 하지만 함께 다이어트 대표 식품으로 떠오르는 곤약에 비해서는 생소한 편이다.


야콘은 식물 중 프럭토올리고당을 가장 많이 함유하고 있어 장을 보호하고 배변 활동을 촉진하는 효능을 가지고 있다. 또한 섬유질이 풍부하고 열량이 낮아 다이어트 식품으로 제격이다. 또한 여러 가지 요리로 활용할 수 있어 그 효과가 더욱 좋다.

치즈

출처SBS <좋은 아침 수요일 N스타일>

치즈가 다이어트에 도움이 된다고? 흔히 사람들은 치즈가 다이어트의 적이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그것은 오해다. 치즈는 열량이 낮고 포만감을 줘서 다이어트 시 간식으로 섭취하기 좋다. 또한 소화, 흡수되는 과정에서 많은 열량을 소모시켜 다이어트에 도움이 된다고 한다.


하지만 다이어트에 도움이 되는 치즈를 고를 때는 주의사항이 있는데, 지방이 낮고 소금 함량을 확인해 낮은 치즈가 좋다고 한다. 모차렐라, 리코타, 카망베르와 같은 치즈가 그 예다. 반대로 가급적으로 피해야 할 치즈로는 체다, 마스카포네, 벨비타, 그뤼에르 등이 있다.

의외로 다이어트에
‘안’ 좋은 음식들은??
▼▼▼▼▼

작성자 정보

알렛츠 ALLETS

Beyond Magazine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