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아 죄송합니다. 제가 국이 없으면 밥을 못 먹어서..

입 맛이 없을때 따뜻한 국 한 그릇 있으면 좋잖아요?!
올라펫 작성일자2019.01.23. | 515  view

밥 먹을 때 국이 꼭 필요한 사람있죠?

생각해보면 수분은 몸에 아주 중요하니

나쁘지 않은 습관 같아요.


강아지들 있잖아요. 이 친구들은

항상 사료만 와구와구 먹는데, 

목이 메이지는 않을까요..?

source : @cegoh

입 맛 없을때는 어떤가요.

국에 밥 말아 먹는 경우 많죠?

국밥이란게 후르륵 먹기도 좋고요.


대부분 보양식이란게 따뜻한 국물

가진 음식이란 점을 생각하면

국물 음식은 뭔가 특별한 힘이 있나봐요.

'헬시브로스 프리미엄 홈메이드 육수’라는

음식이 있어요. 우리 전통 방식으로 

푹 고아서 만든 음식이라 홈메이드에요.


원재료에 뭔가 더 하지 않고 국물을 내서

영양보충은 물론이고 수분 밸런스에 좋죠.

실제 향도 구수한 고깃국 냄새가 나요.

몸에 좋은 황태에 소, 닭, 오리고기를

더해 3가지 맛을 만들었어요.

혈액순환, 관절건강, 눈 건강에 좋은 재료죠.


콜라겐, 칼슘, 마그네슘, 글루코사민

아미도산, 타우린. 이 음식에 든 성분인데

하나같이 강아지 몸에 꼭 필요한 영양소에요 

한 끼분 180ml으로 포장되었고,

레토르트 공법으로 만든 음식이라

보관도 급여도 아주 간편합니다.


아이가 입맛이 떨어졌을 때!

한 개 슥! 꺼내 줄 수 있다면 

정말 센스만점 반려인이라 할 수 있겠죠?

밥이 보약인 건 맞아요. 좋은 사료도 많고요.

아이가 새끼를 갖었거나, 수술했을때,

뭔가 기력이 쇠했을때가 올 수 있잖아요.


지금이 꼭 아니더라도 찬장에 육수팩을

몇 개 챙겨놓으면 언제든 아이에게

색다른 특식을 선물할 수 있을거에요.

더 많은 콘텐츠 보러가기

해시태그

Recommended Tags

#전참시

    Top Views 3

      You May Like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