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뷰 본문

사진작가 집사와 묘델 고양이

금손 집사를 만나면 사진이 이렇게 나옵니다.
프로필 사진
올라펫 작성일자2018.11.08. | 5,839 읽음

나는 커틀렛이야. 모스크바에 살고 있지. 내 이름이 뭔가 돈까스 같지만 그런거 아냐 기분탓이라고!

출처 : 인스타그램 @hobopeeba

내년이면 나는 6살이야. 우리 집사는 '사진작가' 라는걸 한다고 하는데 항상 이상한 기계를 들고서 어딘가 돌아 다니면서 찰칵찰칵을 해. 나는 그동안 내 나이만큼 집사가 찰칵찰칵 하는 걸 도와줬어.


우리 집사가 예쁘게 만든 사진 구경할래? 나도 열심히 했다고~

출처 : 인스타그램 @hobopeeba

내가 사는 모스크바는 춥지만 아름다운 도시야. 겨울이 길고 밤이 길어서 길거리에 조명이 가득하지.

출처 : 인스타그램 @hobopeeba

이거는 다른 사진작가 커플의 사진을 흉내낸거야. 웃기지? 난 팔이 없어서 집사가 내 다리를 잡았어. 모스크바 붉은 광장에서 유명한 바실리 대성당에서 찰칵찰칵 했는데, 우리 집사는 모스크바의 아름다움을 다른 사람에게 많이 보여주고 싶어하는 것 같아.

출처 : 인스타그램 @hobopeeba

풍선 둥둥이랑 함께.

출처 : 인스타그램 @hobopeeba

우리 집사는 찰칵찰칵 하러 다른 나라로 여행도 자주 다녀.

출처 : 인스타그램 @hobopeeba

그래서 같이 여행을 가고 싶기도 해. 하지만 너무 멀리는 힘들겠지?

출처 : 인스타그램 @hobopeeba

내가 조금만 더 어렸어도 함께 가는건데 말야. 그래도 괜찮아!

출처 : 인스타그램 @hobopeeba

우리 집사가 찰칵찰칵한거 어때? 잘했지? 지금도 나는 계속 집사를 도와주고 있어. 묘델 우리 집사 사진이 마음에 들었다면 집사에게 와서 칭찬해줘. 나도 기쁠거야.



더 많은 콘텐츠 보러가기

놓치지 말아야 할 태그

#공감

    많이 본 TOP3

      당신을 위한 1boon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