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해피펫

반려견 슬개골 예방 '발바닥 털관리' 집에서도 할 수 있어요!

에디터 '차차'와 사랑스러운 '블리'의 묘한 동거 이야기

4,829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안녕하세요.

해피펫 에디터 ‘차차’에요.

눈누난냐

날이 갈수록 더욱 사랑스러운 ‘블리’와

차차는 두 달째 동거 중이랍니다~


매일 양치도 꼼꼼히 해주고

귀 청소에 샤워도 샤샤샥~

오구오구

차차에 정성이 듬뿍 담긴 손길과

정성이 블리에게 닿은 걸까요? 


보드라운 솜털이 가루를 뿌린 것 같이 

예쁘게 자랐어요~ 

진드기, 옴도 싸악~ 사라졌어요~


(진드기, 옴도 사람한테 옮을 수 있다고 해서

 매일 빨래를 돌렸던 차차에요...

몸이 가려우면 더 열심히 씻었답니다 ^^;;)

예쁘게 자란 털만큼이나 

발바닥 털도 많이 자랐는데요~

전문가들은 강아지의 발바닥 털을 짧게 관리해야 한다고 해요.

실내에서 생활하는 강아지들은

발바닥 털이 자라면 잘 미끄러져

관절에 무리가 올 수 있기 때문이죠.

삐뽀삐뽀

강아지 발바닥 관리는요? 


1달에 2번, 애견 미용실과 
동물병원에서 관리받을수 있는데요.
덩실덩실

발바닥쯤이야~


강아지만 세 마리 키운 견주

차차는 '안전한 이발기'로 

집에서 관리해줘요~

한 손에 쏙 들어오는 사이즈의

이발기는 그립감도 좋고


안전한 날이 곰손의 초보자도

쉽게 사용할 수 있거든요~


(손에 다가 시험해봤는데

 베이지 않아서 안전해요!)


소음도 적어서 강아지들이

잘 놀래지도 않고


한번 구매하면 영구적으로 

사용할 수 있어 좋네용! 


너무멋지다

이쁜 발을 내어주렴~

블리는 발바닥 미용 中,,,

블리의 다리가 유독

굽어 있는 걸 발견!!!!!


마저 깍지 못한 채

눈가가 촉촉해지는 차차에요... 

산책을 할 때도 한 쪽 다리에

슬개골 탈구가 있는 것 같았는데...

야 우냐


‘슬개골(무릎뼈) 탈구’란?   

강아지에게 가장 많이 나타나는 관절 질환으로  무릎 관절 위에 있는 슬개골이 어긋나는 질병. 소형견이 많은 우리나라가 발병률이 가장 높다고 해요. 


발톱과 발바닥 까지 

미용 끝~ 

차차의 발바닥 미용 시간 동안

잘 참아준 블리에게 보상 간식도 

주고 신나게 산책도 했어요~

요새 미세먼지가 많아서

산책하기가 정말 부담인데요.!


사람에게 나쁜 미세먼지가

반려견에게는 더욱 치명적이라고 해요.


하지만 산책을 하지 않게 되면

반려견이 우울증에 걸릴 수 있데요..


산책은 하되 짧고 굵게!


산책 후에는 꼭 털을 빗겨주고

발도 꼼꼼히 세척해주는 것 

잊지 마세요~!!!

두손잡아요

수고했어요 :) 오늘도 ~


"사랑하는 블리야, 앞으로도 건강하고

오래오래 맛있는 거 많이 먹고 차차랑

행복하게 살자~"

- 블리가 직접 사용한 제품들이에요.

건강한 피부로 바뀌는데 많은 도움이 되었어요 ~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