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해피펫

"제 강아지를 실수로 죽였대요, 실수로요"

동물병원에 맡긴 반려견, 안락사 돼 화장까지

211,66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반려견 별이(4·암컷)를 딸처럼 아끼던 김모씨(42)는 최근 별이를 떠나보냈다. 김씨가 제주도로 여행 간 동안 별이를 맡겼던 병원에서 별이를 실수로 안락사 시킨 것. 그런데 별이 보호자 김씨는 "별이가 죽었다는 것도 슬프지만, 그보다 더 충격적인 건 병원 측이 거짓말을 했다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김씨에겐 대체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