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H21

[대선, 너의 질문은.]선거는 누가 준비하나요?

선거 벽보 붙이기부터 투표 용지 출력까지

38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대통령 선거날이 5월9일로 확정됐습니다. 이제 정말 얼마 남지 않았는데요! 

투표날이 다가오면 바빠지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선거를 준비하는 사람들입니다.

이들은 어떤 일을 할까요?

'선거를 준비하는 사람들'을 찾아봤습니다.

출처한겨레

선거철하면 생각나는 게 후보자들의 선거 벽보입니다.

벽보 앞에서 누구를 찍을까 고민해보신 적이 있을겁니다.


이 포스터는 누가 붙일까요?


벽보가 붙는 과정을 알아봤습니다.

후보자 벽보는 후보자가 만들어 후보자 등록 마감일 이후 5일까지 관할 구·시·군 선거관리위원회에 제출해야 합니다.

구·시·군 선관위는 제출받은 벽보를 읍·면·동 선관위로 배부합니다. 벽보는 읍·면·동사무소가 주관해 붙입니다. 직원이 나서거나 사람을 채용해 벽보 게시를 하는 것이죠.


벽보가 붙는 위치도 중요한데요. 선거인의 통행이 많고 통행인이 보기 쉬운 건물 혹은 게시판 등에 게시하는 것이 원칙이라고 합니다.

출처한겨레

아직 후보자 벽보를 보지 못하셨죠?

중앙선관위에 문의해 보니, 4월22일 벽보 게시가 완료된다고 합니다. 다음달 22일 이후에는 전국 8만7000여 곳에서 벽보를 보실 수 있을 겁니다. 


벽보가 붙어야 선거 분위기가 좀 나지 않을까요?

투표용지는 어디서 뽑을까요?

"위원회와 가깝고 투표용지 인쇄 경험이 있으며 특정 정당이나 후보와 관련이 없는 인쇄소를 선정한다"고 선관위는 답합니다.

출처한겨레
국민의 투표권 행사에 사용될 투표용지는 어떻게 만들어질까요?

먼저 선관위는 투표용지를 안전하게 인쇄하고 옮기기 위해 관할 경찰서장에게 경비협조를 의뢰합니다. 투표용지 인쇄를 위해 경찰이 동원된다는 사실, 놀랍지 않나요?

투표용지를 인쇄하기 전 거쳐야 할 절차가 있습니다. 인쇄초고의 이상유무를 선관위 직원들이 교차로 확인하고 상급위원회로 초고를 보내 최종 점검을 받는 일입니다. 


이 같은 과정을 거쳐야만 투표용지를 인쇄할 수 있습니다.

출처중앙선거관리위원회

투표용지 인쇄와 납품 과정에는 해당 선관위의 정당추천위원이 참여합니다. 엄격함과 투명성을 보장하기 위해섭니다.


인쇄된 투표용지는 선관위로 옮겨져 안전한 곳에 보관됩니다. 투표용지를 옮겨 보관할 때까지 관할 경찰서의 경비 지원은 계속됩니다. 

투표는 어렵지 않습니다.
투표소에 가서 도장 한 번만 찍으면 됩니다.

하지만 투표 준비는 쉬운 일이 아닙니다. 구·시·군 선관위, 읍·면·동사무소, 인쇄소, 경찰까지 선거 준비에 열을 올립니다. 

이들의 땀과 노력이 헛되지 않게 우리도 투표를 준비합시다! 5월9일, 대통령 선거에 한표!

제작 / 나경렬

작성자 정보

H21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