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지역연구소 지랩

바다 조망에 따라 3억 차이! 속초 아파트 양극화

같은 면적인데 거래가격은 3억 차이

49,001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2018년 속초시 청호동에 들어선

한 유명 브랜드 아파트


이 아파트의 분양가는

전용면적 84.94㎡가 

2억 6천만 원대였습니다

지난 1월 거래된

해당 면적 아파트의 매매가는

무려 5억 5천만 원까지 치솟았습니다


올해 이 아파트 같은 면적의 

최저 거래가격은  2억7천만 원으로

두 배 넘게 차이가 납니다

지역 부동산 업계는

이 같은 극단적인 차이가

'바다 조망권' 때문이라고

입을 모읍니다

지난달 속초시 동명동

한 브랜드 아파트 1순위 청약은

335세대에 6천100여 명이 몰리며

평균 경쟁률이 

17.3 대 1을 기록했습니다

반면, 지난 2월 속초시 조양동

또다른 브랜드 아파트는

2순위 청약까지 순위 내 마감에 실패하면서

170세대 미분양이 났습니다.

지난 4월 기준 

속초지역 미분양 물량은  730세대로 

대부분이 바다 조망이 아닌 곳이었습니다.

"지금은 실거주자 위주로 이뤄지는 것 같아요. 최근 거래된 OO 아파트를 보면 17대 1의 경쟁률을 보였는데 이 중에서도 계약을 하시는 분들은 실 수요자 위주로 할 것 같습니다."

전문가들은 속초의 아파트 양극화는 

대부분 투자 수요로 인해 발생하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습니다

"분명한 것은 한계는 있어요. 올라가는 게 영원하지 않아요. 서울과 같이 일자리 수요나 주거 수요가 풍부한 곳은 꾸준히 증가할 텐데요.

일자리가 부족한 강릉이나 속초 등 강원도 일부 지역은 올라가는 게 인계치가 있어요. 올라가는 속도 등 큰 폭으로 올라갈 것 같지는 않아요."

속초지역 아파트는 이미

110%가 넘으면서 과잉공급된 상황

투자 세력이 빠질 경우 아파트 가격

하락으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속초시도 아파트 극단적인 수요 양극화 현상을

해결하기 위해 고심하고 있습니다

"산지 쪽에는 지역 주민들이 원하는 노후 주택에서 이동하는 수요가 있는 것으로 보이는데 양쪽이 다 절충될 수 있는 개발 방향이 필요하다고 보입니다."

투자와 내수의 양극화로 인한

속초지역 아파트 시장의

불균형을 극복할 수 있는

특단의 대책이  요구되고 있습니다

작성자 정보

지역연구소 지랩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