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지역연구소 지랩

농촌에 가면 마시멜로가?

[뉴스토리] 논바닥에 정체불명 흰색의 거대한 물체

6,157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CJ헬로 충남방송


시골 농촌 지나가다
한 번쯤 본적 있으신가요?

엥?

CJ헬로 충남방송


논바닥 여기저기

흰색의 거대한 물체들

널려 있는데요


하얗고

모양이 둥글둥글한 게

마시멜로 같기도 하고...

이것의 정체는 바로

헉 놀람

CJ헬로 충남방송

곤포사일리지!
곤포사일리지란?

CJ헬로 충남방송


곤포(梱包)

거적 따위로 짐을 꾸려 포장함

또는 그 짐

+

사일리지(silage)


이걸 어떻게
만드느냐~

퀭함

CJ헬로 충남방송


트랙터가 논바닥을

싹~ 훑고 지나갑니다


볏짚이 큰 덩어리로

압축돼 나오는데

CJ헬로 충남방송


이걸 다시
기계로 돌려가며
비닐로 감싸주면
우리가 알던
그 모양이 완성!!

룰루랄라


즉, '곤포사일리지'란

벼를 추수한 뒤에

남은 볏짚을 모아서

비닐로 포장한 겁니다

CJ헬로 충남방송


대체 이걸
어디다 쓰냐고요?

모르겠어

CJ헬로 충남방송


단백질섬유질, 젖산균이 많아

소의 먹이로 사용되는데요

CJ헬로 충남방송


영양분이 풍부해

한우의 품질을 높이고

축산농가들의 사룟값 부담도

덜어준다고 합니다

CJ헬로 충남방송


반면

볏짚을 걷어내지 않고

토양에 돌려줘야 한다

지적도 있는데요

CJ헬로 충남방송


작물 재배에 필요한

규산질소, 인산

유기물 함량을 높이고

땅의 힘을 회복시키는 효과

더 크다는 이유 때문입니다

CJ헬로 충남방송


우리가 미처 몰랐던

곤포사일리지의 비밀!

CJ헬로 충남방송


쌀 농가에겐

비옥한 토양을 만드는

양질의 퇴비이자

축산농가에겐

소중한 사료자원입니다

작성자 정보

지역연구소 지랩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