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무작정 따라하기

알고 있으면 이득! 집 구하기 전 꼭 알아야 할 8가지

부동산 가야하는데 겁이 나요.

17,424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이번에 취직을 하면서 집을 새로 구하기로 했어요!

그런데 제가 부동산에 대한 정보가 1도 없어서 당장 부동산에 간다면 '부동산 호갱'이 될 것 같은데 어쩌면 좋죠?


부동산 호갱 되지 않고
내 집 완벽하게 구하는 8단계 비법

#1. 보증금 확인하기

여기서 잠깐! 최신 부동산 뉴스 짚고 가기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민간임대주택에 관한 특별법’ 시행 규칙에 따르면, 2019년 3월부터 임대사업자는 세입자의 동의 없이 일방적으로 전·월세를 전환할 수 없습니다. 임대사업자는 임대보증금을 월 임대료로 전환할 때 반드시 임차인의 동의를 받아야 하는 점! 기억하세요~ 


내 집을 알아보기에 앞서 자신이 마련할 수 있는 보증금을 확인해야 합니다. 지금 당장 확보할 수 있는 보증금에 따라 알아볼 집의 범위가 구체화되겠죠? 


#2. 거주 희망 지역 선택하기

거주 지역은 역시 최대한 회사나 학교 등 본인이 자주 왔다 갔다하는 지역과 가까운 곳이 좋은데요, 오가는 시간에 드는 기회비용을 고려해서 거주지를 정하는 것이 좋습니다.


#3. 인터넷으로 시세 확인하기

각종 부동산 사이트를 통해 부동산 시세 정보를 빠르고 편하게 알아볼 수는 있지만, 이 매물 정보가 정확하지 않을 가능성이 큽니다.


시세 상황을 빠르게 반영하기 어렵기 때문이죠. 따라서 인터넷을 통해 알아본 시세 정보는 참고 용도로만 사용하시길 바랍니다.


#4. 중개업소에서 공부서류 확인하기

공부서류? 우리가 흔히 아는 공부할 때 그 ‘공부’ 아니고요. ㅎㅎ 공변될 공(公), 장부 부(附) 한자를 씁니다.


총 다섯 가지 종류의 공부서류로는 등기사항전부증명서, 건축물대장, 지적도, 토지이용계획확인서, 토지대장이 있습니다.  


부동산 통합민원 사이트인 ‘일사편리'에서 이 서류를 쉽게 확인할 수 있으니 참고하세요~! 


#5. 집 구경 후 계약하기

[체크리스트 1~3번 내용]

1. 햇빛은 잘 들어오는가?

2. 물이 샌(누수) 흔적은 없는가?

3. 천장이나 벽, 장판 아래 곰팡이가 피어 있는 곳은 없는가?

체크리스트에 있는 사항들 중 'Yes' 가 20개 이상이면 양호한 편이므로 그런 집은 계약해도 무방합니다.


하지만! 체크리스트 중 1~3번 내용인데요. 3개 중 1개라도 'NO'라면 웬만하면 피하세요.

[Tip]

1) 집을 볼 때 대략적으로 집의 구조를 그려놓으면 나에게 잘 맞는 집을 구할 수 있습니다.

2) 현실적으로는 체크리스트를 작성하면서 집을 구경하기가 어려울 수 있어요. 하자가 전혀 없는 집이 그리 많지 않을 뿐만 아니라 집의 하자를 숨기고 싶어 하는 집주인과 중개업자의 따가운 시선 때문이지요. 또 중개업자가 쉴 새 없이 옆에서 말을 시키기 때문에 체크리스트에 집중하기도 힘듭니다.

이때는 스마트폰의 메모나 녹음 기능을 활용하는 것이 좋아요. 스마트폰에 메모(또는 카톡 나에게 메시지 보내기)를 하면 개인적인 용무가 있다고 생각하므로 중개업자도 큰 방해를 하지 않고, 녹음하면 자연스럽게 집에 관한 기록을 남길 수 있습니다.

3)  마음에 드는 집을 찾았다면 한 번 더 방문하여 싱크대, 가스레인지, 후드(환기장치), 방문, 창문, 양변기, 수도꼭지, 보일러 등이 고장 나거나 부서지지 않았는지 다시 한번 꼼꼼하게 체크합니다. 그래야만 계약을 할 때 고장이 나거나 부서진 부분을 주인에게 수리해달라고 요구할 수 있고, 수리가 어려운 부분을 내세워 월세를 단 몇만 원이라도 깎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6. 잔금 치르기

잔금 치르기 2~3일 전에는 반드시 잔금 받을 분과 통화를 하신 후, 잔금을 어떻게 받고 싶으신지 미리 논의해야 합니다. 

#7. 이사하기

이사 갈 집의 배치도를 미리 그린 후에 가구를 어디에 둘 것인지 미리 그려본다면, 이사할 때 시간을 절약할 수 있어요.


손 그림도 좋고 부동산 앱을 이용하는 것도 GOOD. 폐기할 가구가 있다면 수거 예약 센터를 통해 미리 예약한 후, 접수가 가능한 지역인지 확인이 되면 그 후에 신청서를 작성하세요. 


#8. 전입신고 후 확정 날짜 받기

중요한 것은 보증금을 지키는 것!

이사 후 14일 이내에 관할 주민센터를 방문해서 전입신고서를 제출하는 마지막 과정도 꼭 잊지 마세요! 


영상 내용은 <부동산 상식 사전>을

참고하여 만들었는데요.

아래 영상을 통해 더 자세한 내용을 만나보세요!

영상이 보고 싶다면!
부동산 상식사전이 보고 싶다면!

작성자 정보

무작정 따라하기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