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무작정 따라하기

교토 벚꽃 여행기: 교토 벚꽃 시즌 종일 여행 코스 추천

<무작정 따라하기 오사카 교토>

4,403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부끄러움
♥여행 무작정 따라하기 운영자 say~♥
예쁜 봄을 기다리는 설렘을 듬뿍 담아 
이번에는 봄에 떠나면 
가장 아름답다는  교토로   안내할게요.

교토에 물들다.

교토 벚꽃 시즌 종일 코스

①철학의 길→②교토 규카츠→③산넨자카, 니넨자카

→④기요미즈데라→⑤우동(야구라혼텐)→⑥기온 거리

못 본 사람 없게 해주세요
교토 벚꽃 여행기




* 교토 여행 사진 제공: '백수연' 님
(https://www.facebook.com/suyeon.baek03)
* 여행 일정: 2017년 4월 초
(4박 5일)

# 교토에 물들다. 벚꽃 시즌 종일 코스

* 여행 가이드북 <무작정 따라하기 오사카·교토>와 ‘백수연’ 님의 여행 코스를 참고해서 짠 코스입니다.

코스 ① 철학의 길

"사진에 벚꽃이 담기질 않음...."


♥여행 무작정 따라하기 운영자 say~♥

<사랑스러운 교토의 오솔길 '철학의 길(哲学の道 테츠가쿠노미치)'>


철학자 니시다 기타로가 산책하며 사색을 즐겼다 해서 '철학의 길’이라 불리는 이곳은 긴카쿠지에서 에이칸도 사찰까지 좁은 물길을 따라 이어진 2km가 조금 안 되는 산책로입니다.


느릿느릿 길을 걷다가 골목에서 귀여운 고양이라도 만나면 그 또한 사랑스러운 추억으로 남겠죠?


- 구글 지도 GPS 35.027149,135.795046(긴카쿠지 시작점)

- 찾아가기: 긴카쿠지마에 정류장(시버스 32, 100번) 하차 후 도보 5분


♥여행 무작정 따라하기 운영자 say~♥

<철학의 길 주변 예쁜 카페 '요지야(よーじや)'> 


"요지야 기름종이 유명하다던데 결국 못삼 ..."


요지야 긴카쿠지점은 예쁜 정원에 자리한 소품점과 카페를 동시에 즐길 수 있어요. 참고로 요지야 소품점에는 기름종이, 폼 클렌징 등이 유명하답니다.


카페는 1층과 2층으로 나뉘어 있는데요, 2층 자리는 전망 좋은 넓은 창이 있어 항상 인기 폭발!


인기 메뉴는 맛챠 카푸치노와 바닐라 아이스크림에 맛챠 경단과 팥, 콩가루 크림이 어우러진 교아이스소노니.


- 구글 지도 GPS 35.022023,135.794773

- 가격: 맛챠 카푸치노 670¥, 교아이스소노니 790¥


♥여행 무작정 따라하기 운영자 say~♥

<'여기서 넘어지면 3년 안에 죽는다'는 괴담이 전해지는 '산넨자카'>


기요미즈자카에서 북쪽으로 난 좁은 46단짜리 돌계단을 '산넨자카'라고 해요.


신기하게 이 계단 양옆에는 호리병을 파는 곳이 많은데요, 그 이유가 뭘까요오~?

 바로 산넨자카의 '이 언덕에서 넘어지면 3년 안에 죽는다'는 괴담 때문!ㄷㄷ


그래서 믿거나 말거나, 굴려도 다시 일어서는 표주박의 특징 때문에 호리병을 액땜용으로 사 간다고 해요.

 이제 친구들이랑 간다면 서로 넘어뜨리는 장난 살짝 치면서 이 이야기를 들려주세요.ㅋㅋㅋㅋ



코스 ④ 기요미즈데라

♥여행 무작정 따라하기 운영자 say~♥

<건강, 학업, 성공을 기원하는 세 줄기의 성수>


일본어로 맑은 물을 '기요미즈'라고 해요. 그 이름을 그대로 딴 '기요미즈데라'는 '맑은 물의 절'이라는 뜻이죠.


절벽 위에 세워진 혼토(본당)의 전경을 눈에 담은 뒤 아래로 이어진 계단을 내려가다 보면 사람들이 길~게 줄을 선 모습이 보일 거예요.


기요미즈데라의 또 하나의 상징, 세 줄기로 떨어지는 오토와노타키 샘물을 받기 위해 줄을 서 있는 건데요, 세 줄기의 물은 각각 건강, 학업, 연애의 성공을 기원하는 성수로도 통해요.


뭐어어?! 건강과 학업도 중요하고 연애는 더더욱 빼놓을 수 없으니까 나는 세 개 다 마셔야지. 하시면 아니 되어요.


너무 욕심부려도 성수의 효력(?)이 떨어진다고 해요ㅎㅎ 그러니 하나만 택해서 조금씩만!


코스 ⑥기온 거리

"기온거리 분위기 너무 젛아"

"교토에서 묵은 숙소 다다미방 넘 좋았던, 그리고 겨우 건진 한 장"



작성자 정보

무작정 따라하기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