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게임어바웃

300억원 손해 끼친 마약사범의 정체

승리 닮은 일본 아재의 영향력

1,480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일본의 가수 겸 배우 피에르 타키가 

지난달 13일 

코카인 흡입 용의자로 체포됐다.

3월 14일 취재진 앞에서 

모든 혐의를 시인하고 고개를 숙인 그. 

마약사범이 된 피에르 타키의 소식에 

발등에 불 떨어진 게임사가 있었는데..


바로 피에르 타키가 

세가의 PS4 타이틀인 

'저지 아이즈: 사신의 유언'의 악역 캐릭터 

하무라 쿄헤이를 담당했기 때문.

소식이 전해지자 세가는 한국과 일본 등 

아시아 지역 스토어에 등록되어 있던 

'저지 아이즈'의 판매를 중단하고 

모델링 및 캐릭터 보이스 교체 작업에 돌입했다.

6월 25일 유럽 및 북미 출시를 앞두고, 

세가는 오늘 새벽 '저지 아이즈'의 

보이스 및 페이스 모델링 

변경 버전을 공개했다. 

북미 유저들을 대상으로 

자사의 공식 트위터에 공개된 정보로, 

국내 및 일본 스토어에서 

언제 판매가 재개될지에 대해서는

아직 공식적인 정보는 없는 상황이다. 

변경 후 이미지

하지만 유럽 및 북미 발매일인 

6월 25일 이전에는 

판매가 재개될 것으로 추측되고 있다.

한편, 이 모든 사건의 원흉인 

피에르 타키는 지난 4일 

보석으로 풀려났다. 

출처영화 '흉악'

피에르 타키는 '저지 아이즈' 이외에도 

NHK 드라마 '이다텐' 촬영 중이었으며, 

디즈니의 신작 애니메이션 '겨울왕국2'의 

더빙작업에도 참여할 예정이었다. 


또 소속팀인 덴키 그루브의 

30주년 기념 라이브 공연에도 

참가 예정이었다.

담당 캐릭터는 올라프였지만 교체될 것으로 보인다..

출연 중이던 방송은 중지되고,

더빙 등 참여 작품에서도 제외되었으며

덴키 그루브의 앨범은 판매 중지되었다.

덴키 그루브는 이박사를 일본에 데뷔시킨 그룹이기도 하다

1997년 데뷔 이래 다양한 분야에서 

멀티 엔터테이너로 활동해 온 피에르 타키는 

배우, 성우, 프로듀서, 게임 제작 등 

엔터테인먼트 콘텐츠 분야에서는 

저명한 인사다. 


최근에는 빅뱅 승리와 닮았다는 이야기로 

입에 오르내리기도 했다. 

검찰 출석하는 승리

'저지 아이즈'를 비롯해 

그가 출연하던 드라마와 관여한 작품 등 

문화산업 전반에서 


피에르 타키의 이번 사건으로 입은 피해는 

약 300억 엔에 달한다고 한다.  

작성자 정보

게임어바웃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