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 서비스 미제공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답사고

출산 당시 과정이 엄청난 화제가 됐던 연예인 딸, 가수 데뷔

24,267 읽음
댓글 서비스 미제공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4월 3일 첫 방송된 tvN '업글인간'에는 유하가 출연했습니다.

뮤지컬 배우 최정원이 국내 최초 수중분만 방송을 통해 낳은 딸이 유하입니다. 신동엽은 "당시 그 프로그램이 시청률이 40%가 넘었었다"고 인기를 언급했고 "사춘기 때는 싫지 않았냐"고 물었습니다.

유하는 "너무 싫었다. 엄마랑 안 산다고 거짓말했다. 엄마가 없다고 하고 엄마가 최정원이 아니다, 할머니랑 산다고 말하고 다녔다. 학교에서 내가 너무 힘들게 사는 줄 알고 엄마를 호출했다. 그때 엄마가 내 마음을 처음 알았다. '내 딸이라는 게 불편한가? 부끄럽나?' 하면서 엄청 서운해했다"고 회상했습니다.

최정원은 지난 2000년 SBS 밀레니엄 신년특집 ‘생명의 기적’을 통해 우리나라 최초로 수중분만 과정을 방송을 통해 공개했습니다. 이후 최정원은 2018년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남편이랑 저랑 계속 딸이 궁금해하고 물에서 어떻게 태어났냐고 물어봤을 때도 영상을 안 보여주다가, 아이가 첫 생리를 하던 중학교 2학년 때 같이 봤다”고 전했습니다.

최정원은 “처음에는 초음파부터 나오니까 딸이 너무 창피해 했다. ‘이제 네가 진짜 어른이 된 거다. 엄마가 된다는 건 특별한 거니까 몸 관리 잘하고 멋진 여자가 되어라’고 했는데 끝나고 펑펑 울더라”고 했습니다.

유하는 11세부터 오랜 시간 연습생 생활을 해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2020년 유니버설뮤직과 전속계약 체결 후 유하는 솔로 가수로 데뷔했습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