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 서비스 미제공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답사고

드라마 종영후 동료 배우가 밝혀 난리난 유명 배우 인성

245,596 읽음
댓글 서비스 미제공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펜트하우스’의 인기 주역으로 천서진 역을 연기한 김소연. 소름 돋는 광기 연기로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하기도 했습니다. 

부탁해요
김소연은 캐릭터를 위해 광기 어린 악역 연기를 보였지만 , 동료 배우들은 김소연의 본래 성격을 언급하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12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는 화제의 드라마 '펜트하우스'의 윤종훈과 하도권이 게스트로 출연해 드라마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습니다. 
"김소연, 그 어떤 여배우보다 착해"

윤종훈은 "촬영할 때는 이 분이 날 죽이겠구나 싶다. 가녀린 몸에서 엄청난 기운이 나온다. 그런데 컷을 하고 나면 엄청 살가워진다"고 김소연에 대해 말했습니다. 하도권 역시 "정말 너무 착한 분"이라며 "현장에서 본 어떤 여배우보다 착하고 따뜻하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놀면 뭐하니'에서 김소연의 인성을 알 수 있는 비하인드도 공개됐습니다. 김소연은 “녹화 전날 노래 연습을 하고 있는데 한 기자에게 이상우와 열애 기사를 쓴다고 연락이 왔다. 그래서 내일 복면가왕이라 너무 긴장되는데 하루만 보도를 늦춰주면 안 되겠느냐며 간절히 부탁했다”고 했습니다. 

“그런데 녹화 30분 전 열애설 기사가 터졌다. 다른 기자가 먼저 기사를 써 버렸다”고 한 김소연은 “그때 정말 멘붕이었다. 보도를 미뤄준 기자에게 폐를 끼쳤다는 생각에 너무 미안해 바로 전화를 했다. ‘너무 죄송하다. 인터뷰라도 하겠다’고 해서 10분 동안 이상우씨와의 연애에 대해 온갖 기억을 끄집어내 이야기를 했다. 당시 사귄 지 얼마 되지 않을 때라 별 이야기가 없었는데도 너무 죄송해서 그렇게 했다”고 말했습니다. 

방송 직후 많은 네티즌은 “인성 갑이다” “열애설 보도도 멘붕일 텐데 상대방 먼저 생각했다는 배려심에 놀랍다” “진짜 딱 봐도 착한 사람”등의 반응이 쏟아졌습니다.

치어 라이언
SBS 최우수 연기상을 받은 김소연은 "이렇게 좋은 상, 귀한 상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펜트하우스 많은 사랑 주셔서 더욱 감사드립니다"라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는데요. 앞으로의 활동도 응원합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