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 서비스 미제공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답사고

신동엽이 실물 보고 놀라 말을 더듬었다는 아이돌, 실물 체감샷

1,045,110 읽음
댓글 서비스 미제공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부탁해요
15일 방송된 SBS 'TV 동물농장'에서는 스페셜 MC로 여자친구 소원이 등장했습니다.

이날 소원은 "여자친구에서 기럭지를 맡고 있다"고 소개했습니다.

신동엽은 소원의 큰 키에 깜짝 놀랐고, 신동엽은 "아니 진짜.. 제가 한 179... 뭐 9.5 한 이 정도 되는 것 같은데"라면서 말을 더듬었습니다. 

소원은 "키를 최근에 쟀을 때는 172~173cm 정도 된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습니다.

토니는 "(소원이) 런웨이 무대 모델로 선 걸 본 적이 있다"며 "저도 저런 무대에 서 보는 게 꿈이었는데 키가 자라다 말았다. 이루지 못한 소망"이라고 했습니다.

빨간모자 소녀
무대에서도 모델 포스를 풍기는 소원의 '실물 체감샷' 계속 구경해보실까요?

'여자친구' 소원은 아무나 소화 못 하는 나팔바지 패션을 완벽하게 소화해냈습니다. 

웨이브 진 헤어를 내려뜨리고 초록빛이 도는 블라우스에 검은색 나팔바지를 매치해 화려하면서 세련된 룩을 완성했습니다. 

소원은 한쪽 다리를 앞으로 내밀고 우아한 손짓을 하며 모델 못지않은 포즈를 취하며 카메라를 응시해 시선을 사로잡고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