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메뉴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패션엔

방탄소년단, 뮤비 '다이너마이트' 의상 1억 8천에 팔렸다

'다이너마이트' 뮤직비디오 파스텔 의상, 예상가보다 8배 높은 1억 8000만원에 낙찰

5,375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자선 경매에 내놓은 뮤직비디오에서 입고 나온 의상이 한화로 1억 8,000만원에 팔렸다. 

빌보드는 31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이 ‘다이너마이트’(Dynamite) 뮤직비디오에서 입고 나온 파스텔 풍 의상이 미국 줄리앙 옥션의 온라인 경매에서 총 16만 2500달러(약 1억 8000만원)에 낙찰됐다고 보도했다. 

이는 해당 경매에 나온 물품 가운데 최고가이자 예상 가격보다 8배 이상 높은 금액이라고 빌보드는 설명했다. 운좋은 낙찰자는 일본 미술 수집가 유사쿠 메사(Yusaku Maezawa)와, 유튜버 히카킨(HIKAKIN)이다.

이 의상은 방탄소년단이 지난해 8월 발표한 '다이너마이트' 공식 뮤직비디오 도입부와 후반부 등에서 착용한 것으로 복고풍 트렌드를 반영한 셔츠와 바지, 모자, 티셔츠, 운동화 등이다. 

이 밖에도 래퍼 스눕독의 자화상 그림이 두 번째로 높은 가격인 9만6000달러에 팔렸으며 니키 식스 친필 사인이 담긴 기타(2만8800달러), 빌리 모리슨이 그린 크리스 마틴 그림(2만5600달러) 등이 고가에 판매됐다. 

이번 경매는 미국 음악 시상식 '그래미 어워즈'를 주관하는 '리코딩 아카데미'의 자선 단체 뮤직케어스(MusicCares) 기금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뮤직케어스는 코로나19로 수입이 줄어든 음악인들의 건강과 복지를 위한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한편 '다이너마이트'는 베스트 팝 듀오 / 그룹 퍼포먼스 부문 그래 미상 후보에 올랐다. 올해 63 회 그래 미상 시상식은 오는 3월14 일에 열릴 예정이다

패션엔 류숙희 기자
fashionn@fashionn.com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