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뷰 본문

패션엔

킴 카다시안, 기모노 논란에 백기투항...브랜드명 교체

4,678 읽음
댓글0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킴 카다시안이 속옷 브랜드 '기모노' 출시를 앞두고 일본 누리꾼들의 반발에 결국 백기투항했다. 그녀는 다른 브랜드명으로 바꿀 것이라고 발표했다.

킴 카다시안이 일본 전통의상 명칭을 뜻하는 '기모노'를 속옷 브랜드명으로 출시, 각종 논란을 빚은 끝에 결국 브랜드명을 교체하기로 했다.


세계적인 인지도를 가진 소셜 미디어 인플루언서이자 패션 & 뷰티 사업가로 활동하고 있는 킴 카다시안 지난 6월 25일(현지시간)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교정용 속옷 브랜드 '기모노 인티메이츠(Kimono Intimates)'를 출시를 알리며 야심찬 프로젝트를 발표했다.


그러나 일본인들을 포함한 많은 팬들은 '기모노'라는 브랜드명을 문제 삼으며 문화적 도용과 동명의 일본 전통의상을 무시했다면서 맹비난했다.

심지어 6월 28일(현지시간) 일본 교토 시장 가도카와 다이사쿠는 킴 카다시안에게 그녀의 상표권 선택 재고를 촉구하는 공개서한을 보냈다.


그는 공개 서한에서 "기모노는 우리 조상들의 지칠줄 모르는 노력과 연구를 통해 우리의 풍요로운 자연과 역사 속에서 갈러진 전통 민속의상이며 우리의 삶 속에서 소중히 간직하고 계승되어온 문화"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또한 그것은 장인 정신의 결실이며 일본인의 아름다움, 정신, 가치를 진정으로 상징한다"고 덧붙였다.

↑사진 = 가도카와 다이사쿠 교토 일본 시장

이에 대해 킴 카다시안 웨스트는 지난주 <뉴욕타임스>에 사과 성명을 발표했다. 하지만 논란의 핵심인 '기모노'라는 브랜드명을 다른 것으로 바꾸겠다는 구체적인 계획을 밝히지 않았다.


결국 소셜 미디어에서는 누리꾼들은 진정성이 없다면서 강력하게 반발했다. 결국 킴 카다시안은 누리꾼들의 반발에 백기투항했다. 그녀는 소셜 미디어의 압력에 잘 굴복하지 않는 인플루언서로 유명하지만 이번은 예외였다.


할리우드 스타 킴 카다시안은 유명 영화배우나 가수 출신이 아니지만, 세계적인 인지도를 가진 소셜 미디어 인플루언서로 현재 전 세계적으로 1억 2천만명 이상의 팔로워를 거느리고 있다.


킴 카다시안은 큰 가슴과 엉덩이의 콜라병 몸매로 세계적인 주목을 받고 있으며 심지어 자신의 몸매에서 영감을 얻은 향수를 출시해 매진을 기록하기도 했다.

결국 그녀는 지난 7월 1일(현지 시간) 월요일 아침,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과 연속적인 트윗으로 보정 속옷 컬렉션의 이름을 바꿀 것이라고 발표했다. 이 새로운 보정 속옷 컬렉션은 이번 달 말에 출시될 예정이지만 아직 새로운 브랜드명은 발표되지 않았다.


그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올린 글을 통해 "기업가로 성공할 수 있었던 배경은 결국 팬들을 포함, 대중들과의 직접적인 소통때문이었다. 나는 항상 듣고, 배우고, 성장한다. 그렇기 때문에 나는 사람들이 나에게 주는 열정과 다양한 관점에 대해 매우 감사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녀는 "당초 보정 속옷 브랜드는 통합과 다양성 등 좋은 의도를 염두에 두고 만들었다. 그러나 신중하게 생각한 끝에, 나는 (기모노가 아닌) 새로운 이름으로 솔루션웨어 브랜드를 출시하기로 했다. 곧 발표할 것이다. 항상 이해해주고 응원해주어서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패션엔 유재부 기자
fashionn@fashionn.com


 

작성자 정보

    실시간 인기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잠시 후 다시 시도해 주세요 Please try again in a moment